속보
VIP
통합검색

이지혜 "남편 문재완과 위기…촬영 때만 만나, 이게 맞나 싶어"

머니투데이
  • 채태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6,766
  • 2023.03.24 09:18
  • 글자크기조절
/사진=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 캡처
가수 이지혜(43)가 남편 문재완과의 결혼 생활이 위기라고 밝혔다.

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는 지난 23일 '관종언니의 30년 전통의 찐맛집 공개, 그리고 큰태리와 첫키스 썰까지'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서 이지혜는 문재완과 함께 30년 된 맛집을 찾았다. 두 사람은 커플티를 입고 나란히 앉아 촬영을 시작했다. 이지혜는 "쇼윈도 모습을 많이 보여줘야 한다"며 "(우리 부부가) 지금 위기다"라고 했다.

또 그는 "요새 남편 얼굴을 볼 수가 없다"며 "(유튜브 촬영을 위해) 카메라 돌 때만 만나고 있다. 부부가 맞는 건가 싶다"고 웃었다.

/사진=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 캡처

음식을 주문한 이지혜와 문재완은 열애 시절 에피소드를 전했다. 문재완은 "최근 다른 유튜브 채널에 나갔다가 와이프랑 첫키스를 언제 했냐는 질문을 받았다"며 "근데 생각이 안 나더라. 그래서 사과 영상을 찍고 왔다"고 말했다.

그러자 이지혜는 "어떻게 첫키스를 기억 못할 수가 있냐"며 서운해했다. 문재완은 "(연애 때) 베트남 다녀와서 첫키스를 한 것 같은데, 갑자기 물어보니까 순간 생각이 안 났다"고 해명했다.

이어 제작진이 최근 키스에 대해 묻자 이지혜는 "(생각만 해도) 너무 싫다"고 답했다. 문재완은 "나랑 키스한다는 게 싫다고?"라며 어이없어했다. 이지혜는 "(부부 사이에) 무슨 키스를 하냐"며 발끈해 웃음을 안겼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급락 종목 우르르…"내 갈 길 간다" 상한가 찍은 기업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