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해외 여행 증가…광명역-인천공항 공항버스, 이용객 48% 늘었다

머니투데이
  • 이민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4 11:24
  • 글자크기조절

KTX-공항버스 하루 이용객 평균 721명

해외 여행 증가…광명역-인천공항 공항버스, 이용객 48% 늘었다
한국철도공사(코레일)는 광명역에서 인천공항까지 운행하는 'KTX-공항버스(노선번호 6770)' 이용객이 지난해보다 약 48% 증가했다고 24일 밝혔다.

코레일에 따르면 올해 2월까지 KTX-공항버스 이용객은 4만2517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2만8776명 보다 47.7% 증가했다. 하루 평균 721명이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해외여행객이 늘면서 KTX-공항버스 이용객이 꾸준히 증가하는 것으로 분석된다.

KTX-공항버스를 이용하면 부산역에서 승용차(버스)를 이용하는 것보다 약 1시간 40분, 광주송정역에서는 약 1시간 빠르게 인천공항(제1여객터미널 기준)에 도착할 수 있다. 현재 인천공항은 자가용을 이용해 여행객이 늘어나면서 주차 공간 부족, 시간 지연 등 불편이 커지는 상황이다.

KTX-공항버스는 광명역 출발시간 기준 오전 5시부터 오후 8시까지 30분 간격으로 하루 66회 운행해 왔다. 코레인 측은 이용객 증가에 따라 올해 7월부터는 운행 편수를 20회 증편할 계획이다.

고준영 코레일 사장직무대행은 "KTX-공항버스가 해외 여행길의 대표 교통수단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서비스 향상과 안전사고 예방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코레일은 KTX-공항버스를 이용하는 승객들을 위해 캐리어(짐)를 인천공항이나 숙소까지 배송해주는 '짐 배송 서비스'도 선보일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년 만에 코스피 2600선 탈환…"반도체 올라 타라" 조언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