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나주시-전남대 농대 '청봉', 농촌 봉사 활성화 협약 체결

머니투데이
  • 나주(전남)=나요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4 15:24
  • 글자크기조절

태풍 피해 복구 지원 이어 농촌 마을과 인연 맺어…왕곡면, 이창동 마을과 도-농 교류 자매결연도

나주시, 전남대 봉사동아리 청봉, 지역 주민들이 농촌봉사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과 자매결연 체결식을 마친 후 함께 했다. /사진제공=나주시.
나주시, 전남대 봉사동아리 청봉, 지역 주민들이 농촌봉사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과 자매결연 체결식을 마친 후 함께 했다. /사진제공=나주시.
지난해 나주지역 태풍 '힌남노' 피해 마을 복구에 앞장서 구슬땀을 흘렸던 전남대 학생들이 올해도 영농 일손돕기로 농촌마을 주민들과 인연을 이어가고 있다.

전남 나주시는 최근 전남대 자원봉사 동아리 '청봉'과 지역사회 공헌 및 농번기 농촌인력 지원을 위한 '농촌 봉사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나주시와 청봉은 사회공헌 확대 및 농촌 인력난 해소를 목표로 농촌 봉사 활성화 지원체계를 구축해 농번기 영농 일손을 보탤 예정이다. 청봉은 전남대 농과대학 청년봉사회의 약칭으로 1963년 발족했다.

현재 100여명의 학생 회원이 소속됐으며, 매년 농촌 일손돕기, 환경정화, 문화교육 등 다양한 분야 공헌 활동을 벌이고 있다. 학생들은 농촌 봉사 협약에 이어 왕곡면 마산·정촌마을, 이창동 11통과 도·농 상생을 위한 자매결연 교류 협약도 맺었다. 이날 협약식에는 조성은 나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과 김현우 전남대 청봉 회장, 자매결연 마을 이·통장 등 10여명이 참석했다.

조성은 나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은 "고령화와 청년 인구 감소로 인력난을 겪는 농촌 마을에 값진 일손을 보탤 전남대 청봉 학생들의 상생 정신에 감명 깊다"며 "동아리는 아름다운 전통을 계승하고 농촌 마을은 활력을 얻는 도·농 상생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현우 전남대 청봉 회장은 "지난해 태풍 피해 복구에 이어 올해는 농촌 일손 돕기로 나주시 마을 주민들과 인연을 맺게 됐다"며 "바쁜 농번기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교우들과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속보 北 발사체, 어청도 서방 200여㎞에 비정상 낙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