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봄철 '검버섯 개화' 막으려면… 선크림 PA+는 몇 개가 적당?

머니투데이
  • 김영구 연세스타피부과 강남점 대표원장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5 09:30
  • 글자크기조절

고령화시대의 건강관리 '건(健)테크' (89) 검버섯

[편집자주] 머니투데이가 고령화 시대의 건강관리 '건(健)테크'를 연재합니다. 100세 고령화 시대 건강관리 팁을 전달하겠습니다.
김영구 연세스타피부과의원 강남점 대표원장.
김영구 연세스타피부과의원 강남점 대표원장.
새봄이 찾아와 반갑다. 옷이 가벼워지고 등산, 골프, 야외 운동과 모임 등 바깥 활동도 많아지는 계절이다. 피부 건강을 위해 이 시기부터 조심해야 할 것이 바로 자외선이다. 자외선은 피부를 검게 그을릴 뿐만 아니라 검버섯·기미 같은 색소 질환, 혈관 확장, 탄력 저하 등을 유발해 피부 나이를 크게 앞당기는 주범이다.

자외선(Ultra-violet rays)은 파장 길이에 따라 A·B·C가 있다. 자외선A는 긴 파장으로 사계절 피부에 영향을 준다. 피부 가장 깊은 진피층까지 도달하며 멜라노사이트를 활성화해 멜라닌 색소를 증가시킨다. 흐린 날이나 창문 유리까지 뚫고 피부에 도달한다. 엘라스틴 조직을 느슨하게 만들어 피부 탄력을 저하하고 거친 피부 결, 주름, 처짐 등의 노화를 부른다.

짧은 파장인 자외선B의 일부는 진피에 도달하나 대부분 표피에 머무른다. 피부에 대한 자극은 자외선A보다 강하다. 검버섯·기미·주근깨의 원인이 되고 장시간 노출되면 일광 화상을 입게 된다. 자외선B에 장시간 지속해서 노출될 경우 피부암 확률이 높아질 수 있다. 같은 양이라면 자외선A보다 자외선B가 위험하지만, 지상에 도달하는 양은 자외선A가 자외선B보다 10배 정도 많다. 자외선C는 오존층에서 대부분이 차단되어 피부에 큰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

자외선만 잘 차단해도 피부 노화를 늦추고 색소 질환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 시중에서 판매하는 자외선 차단제는 SPF·PA로 표기돼 있다. 'PA'는 자외선A를 차단하는 지수를, 'SPF'는 자외선B를 차단한다는 의미다. 제품의 SPF(자외선 차단지수)는 숫자로 표기하며 일상생활에서는 15~20 정도가 적당하다.

PA는 PA+, PA++, PA+++로 따로 표시해 자외선 A의 차단 효과를 나타낸다. +가 많아질수록 차단 기능이 높아진다. +, ++, +++로 표시되며 일상생활에 사용하기에는 PA++ 정도가 적당하다. 생활 속에서 우리는 자외선 A·B의 영향을 동시에 받고 있기 때문에 두 가지를 모두 함유한 제품을 바르는 게 좋다. 자외선 차단제는 외출 30분 전에 미리 바르는 게 좋고, 땀·물에 닿으면 씻기므로 주기적으로 덧바른다.

자외선으로 인해 생기는 대표적인 피부 질환이 얼굴 검버섯이다. 검버섯은 나이 들면서 생기는 대표적인 색소성 양성 종양이다. 한 번 생기면 저절로 없어지지 않고, 오히려 그대로 방치하면 시간이 지날수록 커지고 뚜렷해져 초기에 치료해야 한다. 주로 50대 중반부터 60대 이후에 많지만, 골프·등산·서핑 등 야외활동 인구가 크게 늘면서 최근 검버섯으로 고민하는 40대도 늘고 있다.

검버섯을 제대로 해결하려면 강한 에너지를 가진 레이저를 사용하면서도 피부 손상을 줄이는 게 관건이다. 냉각시스템과 고출력 에너지를 이용하는 '젠틀맥스 레이저'를 이용한 손등·팔 검버섯 치료가 최근 우수한 효과를 보인다. 레이저 시술 직후 냉각장치가 가동돼 755nm의 높은 파장으로 깊이 침투해도 흉터가 생길 우려가 적다.

고강도 에너지 시술이 가능해 두껍거나 깊은 검버섯, 크기가 큰 검버섯의 치료 효과는 높이고 시술 횟수는 감소한다. 이 방법으로 뿌리가 깊은 검버섯 216개를 치료한 결과 85%가 색소 침착 없이 치료됐고, 일부에서 약간의 저색소 침착이 나타났으나 추가 치료 없이 자연스럽게 개선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손흥민 차별 없도록"···'개고기 금지 특별법' 6월중 발의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