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검찰, 'TV조선 재승인 의혹' 한상혁 방통위원장 구속영장 청구

머니투데이
  • 최지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4 17:50
  • 글자크기조절

(상보)법원, 29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 진행 예정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이 지난 22일 오전 서울 도봉구 서울북부지검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하고 있다. 검찰은 한 위원장이 종합편성채널 TV조선의 재승인 심사 점수를 낮게 책정하도록 하는 등 심사 과정에 부당하게 개입한 것으로 보고 있다. /사진=뉴스1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이 지난 22일 오전 서울 도봉구 서울북부지검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하고 있다. 검찰은 한 위원장이 종합편성채널 TV조선의 재승인 심사 점수를 낮게 책정하도록 하는 등 심사 과정에 부당하게 개입한 것으로 보고 있다. /사진=뉴스1
TV조선 재승인 심사에 부당하게 개입한 혐의를 받는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에게 검찰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지난 22일 14시간에 걸친 소환 조사를 마친 후 이틀 만이다.

서울북부지검 형사5부(부장검사 박경섭)는 24일 위계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한 위원장에게 구속 영장을 청구했다.

한 위원장은 2020년 TV조선 재승인 심사 당시 방통위가 TV조선의 일부 항목 점수를 고의로 감점하는 데 관여한 혐의를 받는다. 측근 이모씨를 TV조선 재승인 심사위원으로 위촉했다는 데 관여하고 점수조작 사실을 알면서도 숨겨 위계를 활용해 공무집행을 방해한 혐의도 있다.

TV조선은 2020년 4월 종편 재승인 심사에서 방통위로부터 총점 653.39점을 받아 기준점인 650점을 넘겼으나 중점 심사 사항에서 점수의 50%를 얻지 못해 조건부 재승인이 결정됐다. TV조선은 '공적책임·공공성' 항목에서 기준점인 105점에 미달하는 104.15점을 받았다.

한 위원장은 지난 22일 서울북부지검에 출석해 기자들과 만나 "방통위원장으로 취임한 이후 치우치지 않고 투명하게 업무를 추진하기 위해 최선을 다했는데 이런 오해를 받아 안타깝다"며 "2020년 종편 재승인 심사와 관련해 위법하거나 부당한 지시를 한 적이 없는 건 분명하다"고 밝혔다.

한 위원장에 대한 구속영장 심문기일은 오는 29일 오후 2시로 서울북부지검 201호 법정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국인 폭풍 매수' 6월도 강세장 전망…증권가 "이것 담아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