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미래에셋, 만기 매칭형 ETF 대박…상장 당일 개인순매수 1위

머니투데이
  • 김근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4 17:54
  • 글자크기조절

상장 당일 73억 몰려

/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지난 23일 신규 상장한 만기 매칭형 TIGER ETF(상장지수펀드)의 상장일 기준 개인순매수 규모가 올해 상장한 ETF 중 가장 많았다고 24일 밝혔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전날 기준 개인 투자자들은 'TIGER 25-10 회사채(A+이상)액티브 ETF'를 73억원 순매수했다. 이는 올해 신규 상장한 ETF 24종의 상장일 개인순매수 중 가장 큰 규모다. 같은 날 상장한 'TIGER 24-04 회사채(A+이상)액티브 ETF'도 개인순매수 23억원을 기록했다.

올 들어 한국거래소에 신규 상장한 ETF 중 TIGER 25-10 회사채(A+이상)액티브 ETF와 TIGER 24-04 회사채(A+이상)액티브 ETF 2종을 제외한 나머지 22종의 상장일 개인순매수 규모 합이 약 40억원인 것을 고려하면, 만기 매칭형 TIGER ETF가 투자자들의 압도적인 관심을 받은 것을 알 수 있다.

미래에셋자산운용 관계자는 "회사채가 높은 금리를 이어가고 있는 상황에서 미래에셋자산운용이 잔존 만기 1~3년물의 신규 상품을 선보여 투자자들의 수요를 충족시켜준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TIGER 25-10 회사채(A+이상)액티브 ETF는 2025년 10월 만기의 A+등급 이상 회사채에 투자하는 상품이다. 지난 22일 기준 만기 수익률은 4.18%다. TIGER 24-04 회사채(A+이상)액티브도 A+등급 이상의 회사채에 투자한다. 만기와 만기수익률은 각각 2024년 4월, 지난 22일 기준 만기 수익률은 4.03%다.

만기 매칭형 ETF는 시장 금리 변동에 관계없이 만기까지 보유하면 목표한 수익률을 실현할 수 있는 상품이다. 만기 전까지 추가 매수 가능하다. 최초 상장 시점 대비 금리가 상승한다면 더 높아진 만기 수익률 수준으로 매수할 수 있다. 신규 투자자가 추가 매수하더라도 설정 시점의 시장 만기 수익률 수준으로 채권을 편입하기 때문에 기존 투자자의 수익률에는 큰 영향을 끼치지 않는다. 상장 이후 금리가 하락하는 시기에는 중도 매도를 통해 수익을 얻을 수 있다.

연금 계좌를 활용해 투자할 경우 다양한 절세 효과도 누릴 수 있다. ISA(중개형), 개인연금, 퇴직연금(DC·IRP) 계좌에서 거래 시 인출 시점까지 과세가 이연되고 세액공제까지 받을 수 있다. 또 주로 증권사를 통해 매수, 매도해야하는 개별 채권 투자와 달리 주식처럼 쉽게 매수, 매도가 가능하다는 장점도 있다.

정승호 미래에셋자산운용 ETF 운용부문 매니저는 "새롭게 상장한 만기 매칭형 TIGER ETF 2종은 다양한 종목에 분산투자하면서도 신용등급 대비 금리 매력이 높은 종목들을 편입해 수익률을 강화했다"며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만큼 기존 개별종목 채권 투자 대비 많은 장점을 갖추고 있는 만기 매칭형 ETF가 더욱 성장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40% 뚝 떨어진 주가 '훨훨'… LG이노텍, 이유 있는 신고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