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국대 출신' 펜싱선수, 동료 선수 3명에 주먹질…1명 의식 잃기도

머니투데이
  • 홍효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2,973
  • 2023.03.24 18:53
  • 글자크기조절
국가대표 출신 펜싱선수가 함께 술을 마시던 동료 선수들을 폭행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사진=뉴스1
국가대표 출신 펜싱선수가 함께 술을 마시던 동료 선수들을 폭행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사진=뉴스1
국가대표 출신 펜싱선수가 함께 술을 마시던 동료 선수들을 폭행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4일 뉴스1에 따르면 전날 오전 1시쯤 화성시 향남읍의 한 아파트에서 화성시청 펜싱부 소속 A씨(20대)가 B씨 C씨 D씨 등 동료 선수 3명을 폭행했다는 내용의 신고가 112에 접수됐다.

펜싱 국가대표 출신인 A씨는 당시 B씨 등과 술을 마시던 중 격분해 B씨의 얼굴 등을 여러 차례 가격했고, 이어 여성 선수인 C씨에게도 주먹을 휘둘렀다. 또 다른 여성 선수인 D씨는 넘어뜨리는 등 폭행했다.

크게 다친 B씨는 의식을 잃고 쓰러져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고, 비교적 경미한 부상을 입은 C씨와 D씨는 병원 치료 없이 귀가했다.

사건이 발생한 장소는 화성시청 펜싱부 소속 여성 선수들이 기숙사로 사용하는 아파트로 전해졌다. 현재 B씨는 병원 치료 과정 중 의식을 되찾았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A씨를 입건한 상태는 아니다"라며 "우선 피해자 조사를 통해 사건 발생 경위 등을 확인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中화장품에 밀렸다"…'설화수'에 열광했던 중국인들의 변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