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옥바라지 자처?…'승리 열애설' 유혜원 "괴롭다, 악성댓글 고소"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4,071
  • 2023.03.24 20:35
  • 글자크기조절
인플루언서 유혜원./사진=유혜원 인스타그램
인플루언서 유혜원./사진=유혜원 인스타그램
그룹 빅뱅 출신 승리(본명 이승현)와 열애설이 불거진 인플루언서 유혜원이 심경을 밝혔다.

유혜원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최근 기사로 인해 저를 진심으로 애정해 주신 분들께 혼란을 드려 죄송하다"며 "놀라셨을 분들과 실망하셨을 분들이 계실 거라는 걸 알고 있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는 "하지만 침묵으로 일관하기에는 근거 없는 추측과 수위 높은 악성 댓글들이 점점 많아지면서 정신적으로 많이 괴로운 상황"이라고 토로했다.

유혜원은 "그나마 저를 더 응원해 주시고 격려해 주시는 분들 덕에 감사한 마음으로 힘든 시간을 견딜 수 있었다"면서도 "근거 없이 사실화된 댓글, 악성 댓글의 자료를 모두 수집하였으며 어떠한 선처 없이 고소를 진행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법적 대응하겠다는 뜻을 밝힌 유혜원은 "많은 분들의 걱정과 염려 감사드리며 악성 댓글을 멈춰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유혜원은 지난 22일 연예 매체 디스패치가 태국 방콕의 한 호텔에서 승리와 함께 있는 모습이 포착된 사진을 보도해 열애설에 휩싸였다. 당시 디스패치는 사진을 찍은 제보자의 말을 인용, 승리와 유혜원이 다정하게 손을 잡고 호텔 로비를 걷는 등 연인처럼 자연스럽게 접촉했다고 전했다.

유혜원과 승리의 열애설은 이번이 세 번째다. 2018년 승리와 유혜원이 네덜란드 한 호텔 앞에서 꼭 껴안는 사진이 대만 매체를 통해 보도된 바 있으며, 2020년 3월 이른바 '버닝썬 게이트' 이후 승리가 입소할 당시 차 뒷좌석에 타고 있던 여성이 유혜원이라는 주장이 나오기도 했다.

그러나 양측은 열애설에 대해 "개인의 사생활"이라고만 밝혔고, 이에 유혜원이 승리의 옥바라지를 자처한 게 아니냐는 추측이 나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깜짝이야!" 급등 LG전자에 무슨 일?…코스피 함께 웃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