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손흥민 '멀티골' 터졌다…클린스만스호, 콜롬비아에 2-0 전반 종료

머니투데이
  • 안채원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4 21:31
  • 글자크기조절
(울산=뉴스1) 조태형 기자 = 손흥민이 24일 오후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 대한민국과 콜롬비아의 경기 전반전, 두번째 골을 넣은 후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2023.3.24/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울산=뉴스1) 조태형 기자 = 손흥민이 24일 오후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 대한민국과 콜롬비아의 경기 전반전, 두번째 골을 넣은 후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2023.3.24/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롭게 출항한 클린스만스호가 콜롬비아와의 경기에서 2골을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 한국 축구 대표팀의 간판이자 주장인 손흥민이 멀티골 활약을 선보였다.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24일 울산 문수축구장에서 열린 콜롬비아와의 평가전 전반전을 2-0으로 마무리했다.

한국의 최전방은 조규성이 책임졌고 2선은 손흥민, 정우영(프라이부르크), 이재성이 맡았다. 중원은 황인범과 정우영(알사드)가 자리했고 포백 수비는 김진수, 김영권, 김민재, 김태환으로 구성됐다. 골문은 김승규가 지켰다.

초반부터 강한 전방 압박으로 콜롬비아를 괴롭힌 한국은 전반 10분 콜롬비아 지역 내에서 발생한 상대의 패스 미스로 절호의 찬스를 잡았다.

콜롬비아 진영 페널티에어리어 근처에서 공을 잡은 손흥민은 바르가스 골키퍼가 자리를 비워 텅 빈 골문을 향해 정확한 왼발 슈팅을 시도했고, 결국 골망을 흔들었다.

좋은 흐름을 이어가던 한국은 전반 19분 김진수가 부상으로 쓰러지는 악재를 맞이했다.

김진수는 공중볼 경합 상황에서 상대와 강하게 충돌했다. 김진수는 통증을 참고 경기에 계속 뛰겠다는 의지를 보였지만 이내 다시 경기장에 주저앉았다. 결국 한국은 전반 24분 만에 김진수를 빼고 이기제를 투입했다.

전반 막바지 손흥민이 다시 빛났다. 손흥민은 전반 추가 시간 자신이 얻어낸 프리킥 상황에서 직접 키커로 나서 다시 골문을 열었다.

손흥민은 이날 A매치 통산 37번째 득점에 성공, 역대 A매치 단독 공동 3위에 올랐다. 1위는 58골을 넣은 차범근 전 국가대표 감독이고 황선홍 올림픽 대표팀 감독(50골)이 그 뒤를 잇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국인 폭풍 매수' 6월도 강세장 전망…증권가 "이것 담아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