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베이징 간 애플 수장, 中 치켜세워…"혁신 앞으로 더 빨라질 것"

머니투데이
  • 김성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5 17:24
  • 글자크기조절
(로이터=뉴스1) 김진환 기자 = 팀 쿡 애플 CEO가 지난 2021년 캘리포니아 쿠퍼티노 애플파크에서 스페셜 애플 이벤트를 통해 아이폰13 프로 맥스와 애플워치 7를 공개하고 있는 모습. (C) 로이터=뉴스1
(로이터=뉴스1) 김진환 기자 = 팀 쿡 애플 CEO가 지난 2021년 캘리포니아 쿠퍼티노 애플파크에서 스페셜 애플 이벤트를 통해 아이폰13 프로 맥스와 애플워치 7를 공개하고 있는 모습. (C) 로이터=뉴스1
중국을 방문한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첫 공개 연설에서 중국의 빠른 혁신을 치켜세우고 중국 내 혁신이 더욱 빨라질 것으로 전망했다.

25일 현지 언론을 인용한 로이터에 따르면 쿡 CEO는 이날 중국발전 고위급포럼(China Development Forum)참석차 중국 베이징을 방문 중인 가운데 첫 공식 연설 자리에서 "중국에서 혁신이 빠른 속도로 발전하고 있다"며 "그것은 더 가속화될 것으로 믿는다"고 밝혔다.

이는 중국에서 코로나19 방역조치 완화 이후 처음으로 이뤄진 전면 대면 행사로 쿡 CEO 외에도 화이자, BHP 등의 최고경영자와 중국 고위급 정부 관계자도 참석한 것으로 보도됐다.

이날 쿡 CEO는 또 교육과 젊은 사람들이 프로그래밍의 비판적 사고 기술을 배울 필요성에 대해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쿡 CEO는 아울러 애플이 지방 교육 프로그램에 대한 지출을 1억위안(189억원)으로 늘릴 계획임도 밝혔다.

이날 로이터는 "쿡의 방문은 중국과 미국 사이 긴장이 고조되고 애플이 중국에 대한 공급망 의존도를 줄이고 있으며 인도와 같은 신흥국으로 생산기지를 옮기고 있는 와중에 이뤄졌다"고 전했다.

한편 전일 쿡 CEO는 베이징에 위치한 애플스토어를 방문했으며 방문 장면이 찍힌 사진들이 현지 소셜미디어(SNS)에서도 확산한 것으로 알려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깜짝이야!" 급등 LG전자에 무슨 일?…코스피 함께 웃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