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바이든, 이란 향해 강력 대응 경고···"미국 국민 보호"

머니투데이
  • 김성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5 18:36
  • 글자크기조절
(오타와 AFP=뉴스1) 우동명 기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4일(현지시간) 오타와에서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와 정상 회담을 마친 뒤 기자회견을 갖고 “미국 은행은 꽤 양호하지만 진정까지는 시간이 걸릴 것"이라고 밝히고 있다.  ⓒ AFP=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타와 AFP=뉴스1) 우동명 기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4일(현지시간) 오타와에서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와 정상 회담을 마친 뒤 기자회견을 갖고 “미국 은행은 꽤 양호하지만 진정까지는 시간이 걸릴 것"이라고 밝히고 있다. ⓒ AFP=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이란을 향해 '강력한 대응'을 경고했다. 시리아에서 이란제 드론 공격으로 미국인 총 7명이 사상한 것에 대해 미군이 보복 공습으로 맞대응한 후에 나온 경고다.

25일 가디언 등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캐나다를 국빈 방문한 가운데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와 정상회담한 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미국은 이란과 갈등을 원치 않는다"면서도 "우리가 우리 국민을 보호하기 위해 강력하게 행동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앞서 미국 정부에 따르면 지난 23일(현지시간) 시리아 하사카 지역 내 연합군 기지 내 정비시설에서 무인기가 충돌해 미군 계약업체 직원 1명이 숨지고 미군 5명, 다른 계약업체 직원 1명 등 6명이 부상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미 정보당국은 이 무인기가 이란에서 제조된 것으로 분석했다.

이후 미 국방부 드론 공격을 받은 당일 F-15 전투기로 보복 공습을 단행했으며 이란 이슬람혁명수비대(IRGC)와 연계된 두 시설을 공격했다고 밝혔다.

한편 미군은 필요시 추가 공격도 감행할 수 있음을 경고했다, 중동 지역 미군 총괄의 에릭 쿠릴라 미 중부사령관은 "우리는 이란의 추가 공격에 대비해 확장 가능한 옵션을 준비중"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년 만에 코스피 2600선 탈환…"반도체 올라 타라" 조언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