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목사 아들이란 말에 속았다"…선우은숙, 유영재와 결혼 후 불만은

머니투데이
  • 채태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17,113
  • 2023.03.26 11:15
  • 글자크기조절
/사진=MBN 예능 '속풀이쇼 동치미'
/사진=MBN 예능 '속풀이쇼 동치미'
배우 선우은숙(64)이 결혼 후 기도를 많이 안 하는 남편 유영재에 대한 불만을 언급했다.

선우은숙은 지난 25일 MBN 예능 '속풀이쇼 동치미'에 출연해 연애 때와 결혼 후의 유영재 모습이 다르다고 토로했다.

방송에서 선우은숙은 "지금 남편과 결혼하면서 '저와 신앙 생활 같이 할 수 있겠냐'며 프러포즈 때 물었다"며 "그때 남편이 '나 목사님 아들이다'라고 답하길래 그럼 결혼하자고 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결혼하고 5~6개월 지나고 보니까 남편이 기도를 잘 안 하더라"며 "어느 날부터 갑자기 그랬다. 그 좋은 목소리로 자기 전에 내 손을 잡고 기도해 달라고 했는데, 매일 저한테만 하라고 한다"고 말했다.

/사진=MBN 예능 '속풀이쇼 동치미'
/사진=MBN 예능 '속풀이쇼 동치미'

이를 들은 김진 목사는 "(선우은숙이) 목사님 아들이란 말에 속은 것"이라며 "(가족이라도) 신앙을 안 갖는 분들이 상당히 많다. 선생님 자녀라고 공부를 다 잘하진 않는다"고 전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선우은숙은 지난해 9월 아나운서 출신 유영재와 혼인신고를 하며 재혼했다. 1978년 KBS 특채 탤런트로 데뷔한 선우은숙은 1981년 9세 연상의 동료 배우 이영하와 결혼했지만, 2007년 이혼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급락 종목 우르르…"내 갈 길 간다" 상한가 찍은 기업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