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곽정은 "악플=연예계서 따라다니는 일상…외모·이혼 관련 내용"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7 14:44
  • 글자크기조절
/사진=MBC '혓바닥 종합격투기 세치혀'
/사진=MBC '혓바닥 종합격투기 세치혀'
작가 겸 방송인 곽정은이 악성 댓글(악플)로 인한 고충을 토로한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MBC 예능 '혓바닥 종합격투기 세치혀'(이하 '세치혀')에서는 곽정은, 장동선, 최금영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이날 곽정은은 자신이 받은 충격적인 악플을 공개한다. 입에 담을 수도 없는 욕설이 담긴 악플에 출연진들은 충격에 빠지고, 곽정은은 "태어나서 한 번도 발음한 적이 없다"고 털어놓는다.

그는 연예계 생활을 하면서 악플은 항상 따라다니는 일상이라고 고백하며 이혼, 외모 관련 악플을 받았다고 고백한다.

곽정은은 심리학을 공부했던 경험을 토대로 '악플의 심리학'에 대해 설명한다. 이어 '악플 테러를 받기 싫다면 어떤 행동을 하라'고 예상치 못한 조언을 건네 모두를 놀라게 한다.

그런가 하면 배성재는 "아나운서 중 제일 뚱뚱하다"는 악플을 받았다고 토로하면서도 "사실이라 다이어트 해야겠다"고 너스레를 떤다.

'서준맘'이라는 캐릭터로 활동 중인 개그우먼 박세미 역시 외모 관련 악플을 받았다고 밝히고, 상상을 초월하는 내용에 충격을 자아낸다.

한편, '세치혀'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