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사생활 논란 후 복귀' 김선호, 봄 맞은 근황…벚꽃 앞에서 찰칵

머니투데이
  • 채태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7 21:12
  • 글자크기조절
/사진=김선호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김선호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김선호(37)가 봄을 맞아 꽃 나들이에 나선 근황을 알렸다.

김선호는 27일 인스타그램에 벚꽃 앞에서 촬영한 사진을 올리며 "봄"이라고 적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선호는 공원에서 나들이를 즐기는 모습. 그는 꽃을 피우기 시작한 벚나무 앞에서 카메라를 바라보며 포즈를 취하기도 했다.

앞서 김선호는 기상캐스터 출신 전 연인 A씨의 폭로로 사생활 논란에 휘말린 바 있다. 2021년 10월 A씨는 김선호가 자신에게 낙태를 종용하는 등 연예인으로 포장된 이미지와 정반대의 인물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김선호는 공식 입장을 통해 A씨에게 사과한 뒤 자숙의 시간을 가졌다. 그러나 이후 언론 보도 등을 통해 A씨 폭로가 사실과 다르다는 주장이 제기됐고, 이후 A씨는 해당 논란에 대해 침묵했다.

여론이 반전돼 김선호는 연극 무대로 복귀했다. 또 그는 최근 드라마 등 복귀작을 검토 중이라고 알렸으며, 지난 17일 인스타그램에 "저 이제 인스타 해요"라고 적어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재개 소식도 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깜짝이야!" 급등 LG전자에 무슨 일?…코스피 함께 웃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