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尹, 재외공관장들 만나 "복합위기 극복 위해 외교역량 결집해야"

머니투데이
  • 박소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7 22:06
  • 글자크기조절

[the300]

윤석열 대통령이 27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2023년도 재외공관장 초청 만찬에서 만찬사를 하고 있다. (사진=대통령실 제공) /사진=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27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2023년도 재외공관장 초청 만찬에서 만찬사를 하고 있다. (사진=대통령실 제공) /사진=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27일 "지금은 대한민국이 복합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돌파구 마련을 위해 모든 외교 역량을 결집해야 할 시점"이라고 재외공관장들에게 당부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재외공관장 초청 만찬 행사에서 이같이 밝혔다고 이도운 대변인이 서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이번 만찬은 새 정부 출범 후 윤 대통령이 모든 재외공관장을 초청해 연 첫 번째 행사다. 대사와 총영사 및 내정자 166명을 포함해 관계부처 장관, 국회 외교통일위원장 등 총 200여명이 참석했다. 김건희 여사도 함께 자리했다.

윤 대통령은 만찬사에서 국정과 대외관계를 관통하는 공통 분모로 '자유'를 언급했다.

윤 대통령은 "자유, 법치, 인권이라는 보편 가치를 공유하는 국가가 연대할 때 규칙에 기반을 둔 국제질서를 지켜낼 수 있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런 인식 하에 한미동맹 복원발전과 한일관계 정상화 등 자유의 연대를 강화하기 위한 외교적 노력을 기울여 왔음을 강조했다고 이 대변인은 설명했다.

윤 대통령은 또 "한국, 일본, 중국 3자 정상회의를 다시 가동해 역내 평화와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부연했다.

아울러 윤 대통령은 "정상외교를 포함한 모든 외교적 행보가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국익 창출로 연결될 수 있도록 지혜를 모아달라"고 했다.

이어 "경제를 한 단계 도약시키고 지역균형 발전에 크게 기여할 (부산) 엑스포 유치를 위해 전 공관장이 최선을 다해 뛰어달라"고 요청했다.

끝으로 윤 대통령은 "우리나라는 자유와 법치에 기반한 국제질서의 수혜자로서 국제사회가 기대하는 바를 능동적으로 실천해야 한다"며 "공적개발원조(ODA)의 규모도 대폭 확대하고, 개발협력의 범주도 인력양성, 기술 공동개발, 해외시장 공동진출까지 확대해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회의 주제는 '글로벌 수출 확대, 능동적 경제안보, 지속가능한 평화'였다고 이 대변인이 전했다.

한편 만찬 이후 경제·안보·영사 관련 대표 공관장들의 현장 활동 발표가 있었다. 오영주 베트남 대사는 경제안보, 수출진흥 관련 보고를 했다. 이날이 마침 오 대사의 생일임을 사전에 알았던 윤 대통령 부부는 생일 케익을 준비해 오 대사를 축하했다. 이에 오 대사는 선물에 깜짝 놀라며 대통령 부부에게 감사를 표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테슬라 2배 속도에 탄성…텍사스 놀라게 한 SK 기술보니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