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잔돈은 됐어" 조인성 모습에…김지민 "멋있어", 김준호 '질투 폭발'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38,956
  • 2023.03.28 09:53
  • 글자크기조절
/사진=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사진=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코미디언 김지민(39)이 배우 조인성(42)의 매너에 감동했던 이야기를 밝혔다.

지난 27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는 김지민이 스페셜 MC로 출연해 공개 열애 중인 김준호를 언급했다.

김지민은 김준호와 커플 옷을 입지 않는다며 "우연히 커플 옷을 입으면 너무 싫어서 그 자리에서 바로 새 걸 산다"고 말했다.

조인성과의 식사 자리에서 김준호가 질투했던 일화도 공개했다. 김지민은 "며칠 전에 차태현 부부와 식사했다. 뒤늦게 조인성씨가 와서 '잘생겼다'고 했더니 질투하더라"고 회상했다.

이어 "그날 김준호가 엄청난 밥값을 계산했다"며 "나갈 때 제 차 발렛 비용을 3000원 내야 했다. 조인성씨가 만원을 내면서 '잔돈은 됐다'고 하는데 너무 멋있더라"고 고백했다.
/사진=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사진=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당시 김지민이 계속해서 조인성이 멋있다고 감탄하자 김준호는 "내가 몇십만원은 더 썼는데, 조인성 3000원이 그렇게 멋있냐"며 질투했다고. 김지민은 "아직도 이 얘기를 한다"고 털어놔 웃음을 안겼다.

KBS 공채 코미디언 선후배이자 같은 소속사 식구이던 김준호와 김지민은 지난해 4월 교제 사실을 인정했다. 두 사람은 오랜 시간 인연을 이어오다 9세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연인으로 발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손흥민 차별 없도록"···'개고기 금지 특별법' 6월중 발의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