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신불자도 대출 가능"... 불법광고한 미등록 대부업 31곳 적발

머니투데이
  • 이용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8 12:00
  • 글자크기조절
미등록 대부업자의 불법 광고/사진=금융감독원
미등록 대부업자의 불법 광고/사진=금융감독원
금융감독원은 대부금융협회와 공동으로 대부광고 법규를 위반한 미등록업자 31곳과 등록업자 28곳을 적발했다고 28일 밝혔다.

금감원은 대부금융협회와 함께 유튜브, 네이버, 다음, 페이스북 등에 게시된 동영상 대부광고를 대상으로 대부광고 관련 법규준수 여부를 점검했다. 불법대부광고는 서민 등 금융취약계층을 불법 사금융으로 유인하는 수단으로, 불법 사금융 피해를 막기 위해 이를 선제적으로 차단하는 게 중요하다.

점검 결과, 대부광고가 금지된 미등록 대부업자 31곳이 적발됐다. 또 등록번호, 이자율, 경고문구 등 필수기재 사항을 명시하지 않거나 서민금융상품으로 오인될 수 있는 표현을 써 광고시 준수사항을 위반한 등록 대부업자 28곳도 적발됐다.

금감원은 미등록 대부업자에 대해서는 방송통신심의위원회,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등 관계기관에 해당 전화번호를 이용 중지하고 게시 동영상을 삭제해 달라고 요청했다. 준수사항을 위반한 등록 대부업자는 대부금융협회를 통해 즉시 시정토록 하고, 관할 지자체에 위반내역을 통보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온라인·오프라인을 통한 대부업자 등의 대부광고에 대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필요한 조치를 취하는 등 향후에도 민생침해 금융범죄로부터 금융취약계층을 보호하기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년 만에 코스피 2600선 탈환…"반도체 올라 타라" 조언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