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코람코더원리츠, 임대율 100%…올해 하반기 목표배당률 7%대

머니투데이
  • 이사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8 11:17
  • 글자크기조절
코람코더원리츠, 임대율 100%…올해 하반기 목표배당률 7%대
코람코더원리츠 (4,680원 ▲25 +0.54%)가 상장 1년 만에 임대율 100%를 달성하고 평균 임대료를 상향하는 등 임대구조 개선하며 공모가 기준 목표배당률을 7%대로 끌어올린다고 28일 밝혔다.

코람코더원리츠는 국내 민간 리츠시장에서 약 20%의 시장점유율을 기록하는 운용사 코람코자산신탁이 지난해 3월 코스피시장에 상장한 오피스 리츠다.

여의도 금융특구 랜드마크 오피스빌딩 '하나증권빌딩'을 기초자산으로 운용 중이며 하나증권, 하나은행 등 하나금융그룹 계열사와 인텔코리아, 한국3M 등 글로벌 우량기업들을 주요 임차인으로 확보하고 있다.

상장 당시 코람코더원리츠는 공모가 기준 연 6.2%대의 배당을 2월, 5월, 8월, 11월을 결산기로 해 연 4회 분기배당을 목표로 제시했다.

코람코자산신탁은 부동산시장 침체와 고금리 상황을 기회 삼아 운용 전략에 변화를 꾀하고 있다.

코람코자산신탁은 임대료가 높아 공실로 남아있던 1~2층 공간에 신규 임차인을 들여 임대율 100%를 달성했다. 이 공간은 임대면적 대비 임대수익 비중이 높아 배당에 적지 않은 영향을 줬다.

또 기존 임차인들과 현실 물가를 반영한 임대계약을 갱신해 임대수익을 높였다. 아울러 주요 임차인 중 하나인 한국 3M이 사용하던 일부 공간에 신규 임차인으로 독일계 물류기업 '퀴네앤드나겔'과 '디이그제큐티브센터'(TEC)를 맞이해 임대구조를 다변화했다.

이로써 코람코더원리츠의 공모가 기준 배당률은 연평균 6.5%대로 높아졌다. 올해 하반기에 속한 사업 기간인 오는 9월부터는 배당률이 7%대로 높아진다. 상장 당시 6% 초반 목표배당률을 상장 1년 만에 약 1% 더 높여 직전 종가(4190원) 기준 시가배당률은 9%에 육박한다. 시가배당률이란 1주당 배당금을 현재 시가로 나눈 값으로 오늘 주식 매수 시 실제 받을 수 있는 실제 배당률이다.

윤장호 코람코자산신탁 부사장은 "코람코더원리츠는 대한민국 최대 리츠 운용사인 코람코자산신탁이 운용하는 코어 오피스리츠로 안정성은 물론 높은 수익성까지 갖췄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임대차 개선, 추가 우량자산 편입 등 능동적 운용전략을 통해 투자자분들의 안정적 수익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국인 폭풍 매수' 6월도 강세장 전망…증권가 "이것 담아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