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MS, 2배 빨라진 '팀즈' 출시…AI 기능 탑재

머니투데이
  • 이정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8 14:55
  • 글자크기조절
사진=MS홈페이지
사진=MS홈페이지
마이크로소프트(MS)가 28일 협업솔루션인 팀즈의 새로운 제품 프리뷰(윈도용)를 공개했다.

MS는 이날 뉴스레터를 통해 "고객 피드백을 반영해 팀즈를 완전히 새롭게 다시 디자인했다"며 "새 팀즈는 속도, 성능, 유연성, 인텔리전스라는 토대 위에 설계돼 50% 적은 메모리를 사용하면서도 최대 2배 빠른 성능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이어 "시간 절약은 물론 보다 효율적인 협업이 가능하다"며 "이용자들은 한 곳에서 모든 것을 더욱 간단하고 쉽게 찾을 수 있다. 이달 초 공개한 코파일럿처럼 새로운 AI(인공지능)를 기반으로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덧붙였다.

MS는 새 팀즈를 개발하며 기가옴(GigaOm)과 협력해 앱 시작 및 미팅 참여 속도를 기존 팀즈에 비해 2배 향상시켰다. 그럼에도 메모리 소비는 절반으로 줄어들었다.

새 팀즈에서는 알림 확인, 정보 검색, 메시지 관리, 채널 구성 등 팀즈의 기존 핵심 기능을 더 쉽게 이용할 수 있다. MS는 더 적은 클릭으로 모든 기능을 실행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MS는 새 팀즈에서 인증 모델, 동기화, 알림 시스템을 개선했다. 팀즈 이용자는 앞으로 여러 테넌트(고객이나 서비스 단위)와 계정에서 로그인, 로그아웃을 반복하는 대신 모든 테넌트와 계정을 로그인 상태로 유지할 수 있고 사용 중인 테넌트와 관계 없이 알림을 받을 수 있다.

이밖에도 새 팀즈는 AI를 통해 미팅이나 채팅에 참여하기 전 회의 내용을 빠르게 알려주고 대화의 흐름에 맞게 이용자 질문에 대답해 공동 작업에 드는 수고를 줄일 수 있게 해준다.

MS는 올해 말 새 팀즈의 공식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날 공개된 프리뷰는 윈도우 이용자용이고 올해 말에는 맥(Mac) 이용자를 포함해 더 광범위한 고객층을 대상으로 프리뷰를 확장할 계획이다.

MS 관계자는 "MS 공개 프로그램 이용자는 새 팀즈에 바로 접근이 가능하다"며 "상업용 이용자는 관리자가 먼저 옵트인을 하면 간단한 스위치를 눌러 팀즈로 전환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사진=MS홈페이지
사진=MS홈페이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