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40만 한국인 울린 국민뮤지컬 '친정엄마'가 돌아왔다

머니투데이
  • 유동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8 18:02
  • 글자크기조절
40만 한국인 울린 국민뮤지컬 '친정엄마'가 돌아왔다
내년에 초연 15주년을 앞둔 뮤지컬 '친정엄마'가 오늘(28일)부터 다시 무대에 오른다. 누적 관객 40만명을 동원한 '친정엄마'는 지역 순회 공연 등을 통해 전 세대의 사랑을 받은 작품으로 유명하다. 시집 간 딸과 친정엄마 사이의 섬세한 감정과 일상적 소재를 바탕으로 한 에피소드로 한국인 모녀라면 누구나 공감가는 얘기를 담고 있다.

이번 시즌은 1200석의 대성 디큐브아트센터에서 큰 무대와 화려한 세트로 더 큰 감동을 준다는 게 제작사 수키컴퍼니의 설명이다. 캐스팅에도 힘을 줬다. 초연부터 작품에 참여해 '국민 엄마'로 불린 김수미와 다양한 극에서 명품 연기를 선보인 정경순, 영화 '마유미'로 유명한 김서라가 친정엄마 역을 맡았다. 딸 역으로는 김고은(별), 현쥬니, 신서옥이 나온다. 사위 역엔 김형준(SS501), 이시강, 김도현이 캐스팅됐다.

뮤지컬 '아이다', '헤어 스프레이' 등을 연출했던 김재성과 뮤지컬 '프리다',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 '스모크' 등의 창작 뮤지컬 음악을 맡았던 작곡가 허수현 등이 작품에 참여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40% 뚝 떨어진 주가 '훨훨'… LG이노텍, 이유 있는 신고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