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번달 가스요금 2월보다 4만원↓…가스공사, 1389억 구입대금 절약

머니투데이
  • 세종=조규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9 09:02
  • 글자크기조절
28일 서울 중구의 한 공동주택 도시가스계량기 옆으로 한 시민이 지나가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올해 2분기 전기·가스요금의 인상 여부와 인상 폭 등 최종 요금안을 오는 31일 발표할 예정이다. 사진=/뉴스1
28일 서울 중구의 한 공동주택 도시가스계량기 옆으로 한 시민이 지나가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올해 2분기 전기·가스요금의 인상 여부와 인상 폭 등 최종 요금안을 오는 31일 발표할 예정이다. 사진=/뉴스1
3월 주택용 가스요금 청구 금액이 지난달보다 가구당 3만7000원가량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

한국가스공사는 28일 도시가스 동절기 판매실적을 분석한 결과, 지난 2월 서울시 판매물량에 대한 3월 주택용 총 청구금액이 전월 대비 약 1635억원, 가구당 약 3만7100원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나 난방비 부담이 줄어드는 것을 체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소비절감 등으로 인해 지난 2월 서울시 주택용 판매물량이 1월 대비 약 27%(15만톤) 감소한 효과로 보인다.

가스공사에 따르면 1992~2021년 평년 기온으로 가정해 판매실적을 보정하는 방식으로 분석한 결과, 올해 서울시 1월 판매량은 전년 동월 대비 유사하나 난방비 증가가 사회적 이슈가 된 이후인 2월 판매량은 전년 동월 대비 6.0%(3만톤, 310억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2월까지 동절기 전국 주택용 도시가스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총 2.7%(12만톤) 감소한 것으로 분석됐다.

이에 따라 동절기 천연가스 구입 대금 또한 전년동기 대비 약 1389억원이 절약됐다. 가스공사측은 가스 구입대금이 전액 해외로 지급되는 점을 감안하면 무역수지 개선에도 상당한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올 동절기 효율적인 에너지 사용 및 도시가스 소비절감에 적극적으로 동참해주신 국민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가스공사는 국민과 함께 정부의 에너지 효율 혁신 정책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안정적인 천연가스 공급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신고가 행진 삼전·하이닉스…"반도체 질주는 계속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