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미술관 '전시' 의미 되새기는 '전시의 전시'..청주 현대미술관 개최

머니투데이
  • 유동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8 18:38
  • 글자크기조절
사진=국립현대미술관
사진=국립현대미술관
국립현대미술관 청주관에서 내일(29일)부터 7월 30일까지 미술관의 전시를 소개하는 주제 기획전 '전시의 전시'가 열린다.

현대미술관은 청주관 개관 5주년, 서울관 개관 10주년을 맞아 지난 전시 중 특히 '기념'을 위해 개최됐던 4개 전시를 다시 전시해 '전시를 통해 무엇인가를 기념한다'는 것의 의미를 살펴본다고 이번 기획전을 설명했다. 미술관의 다양한 활동 중 '전시' 자체에 주목하고 이미 종료된 전시를 소장품을 전시하듯 다시 전시한다는 취지다.

기획전은 세 부분으로 구성됐으며 첫 번째 '전시의 전시: 기술'에선 전시를 완성하기 위해 고려해야 할 여러 가지 요소들을 보여준다. 전시의 과정과 고려해야 할 기술적 요소들을 전시함으로써 하나의 전시를 완성하기 위한 과정과 결과를 공급자인 미술관이 수요자인 관람객과 공유한다.

두 번째 '전시의 전시: 기념'에선 지난 전시 중 '기념'을 주제로 한 4개 전시를 다시 살펴본다. 개관 기념, 광복, 작가의 탄생과 죽음, 국가 간의 수교 등의 기념 전시 중에서 광복 60주년 기념 '한국미술 100년(1부)', 미술관 개관 40주년 기념 '신호탄'전, 덕수궁관 개관 20주년 기념 '내가 사랑한 미술관: 근대의 걸작'전, 청주관 개관 기념 '별 헤는 날: 나와 당신의 이야기'전 등 4개 전시를 선정해 재구성했다.

세 번째 '전시 이후'에선 다양한 분야의 전시 참여자들을 소개하고 이야기를 들어봄으로써 전시에 대한 다른 각도의 시선을 느끼게 해준다. 전시가 어떤 역할을 하고 어떤 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에 대해 생각해볼 기회를 제공한다. VR(가상현실) 전시 영상과 전시를 주제로 한 대화형 인공지능 챗(Chat)GPT와의 대화 영상도 소개한다.

윤범모 현대미술관장은 "과거 전시를 여러 각도에서 바라보고 전시를 새롭게 해석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지고, 미술관 역사와 한국미술 발전과정에 교감하는 시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