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별♥' 하하 "가족 예능 안 하려고 했는데…'희귀병' 막내 위해 출연"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42,852
  • 2023.03.28 18:13
  • 글자크기조절
/사진=ENA, AXN, K-STAR '하하버스'
/사진=ENA, AXN, K-STAR '하하버스'
가수 겸 방송인 하하가 가족 예능에 출연하기로 결심한 이유를 밝혔다.

28일 ENA, AXN, K-STAR 새 예능 프로그램 '하하버스' 측은 하하와 진행한 서면 인터뷰를 공개했다.

'하하버스'는 하하·별 부부와 드림·소울·송이 3남매가 함께하는 첫 예능 프로그램으로 희소병 투병 이후 의젓하게 건강을 회복한 막내 송이와 그런 송이를 중심으로 끈끈한 케미스트리를 발산할 하하가족 완전체의 모습을 담아낼 것으로 주목받고 있다.

'무한도전', '런닝맨'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해 예능감을 발산해 온 하하지만 그가 가족 예능에 출연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하하는 "가족 예능을 보면서 부럽기도 했지만 나에게는 절대로 일어나지 않는 일이라고 생각했다. 절대 출연 생각도 없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러나 막내 송이가 길랑-바레 증후군이라는 생소한 병을 진단받으면서 생각이 바뀌었다고. 그는 "그때 '가족이 가장 소중한데 내가 그걸 잠시 밀어두고 너무 생활 전선에서 열심히 살았구나. 가족을 위해 열심히 사는 것도 중요하지만 가족 옆에 있는 게 더 소중한 거구나' 하고 느꼈다"고 떠올렸다.

이어 "'일단 주말은 최대한 가족들과 함께 여행도 다니고 추억을 많이 쌓아야겠다. 가족들과 함께하는 시간을 좀 많이 보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 그러던 차에 이런 제의가 들어와서 흔쾌히 수락했다"고 '하하버스' 출연 이유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막상 이렇게 출연하게 되니 떨리고 기대되고, 행복했던 추억들, 고생했던 추억들이 막 떠오른다. 촬영을 시작한 지금도 마냥 신기한 기분"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그런가 하면 하하는 온 가족의 마을버스 여행을 위해 아내인 가수 별과 함께 1종 대형면허를 취득하기도 했다.

하하는 "어렸을 때 꿈이 버스 기사님이었는데 그 꿈을 실현하게 된 게 굉장히 신기하다"며 "사실 대형버스 면허를 따면서 제가 떨어졌었다. 고은이(별) 역시 출발도 못 하고 떨어졌었다. 그래서 모든 제작진이 놀랐고 운전면허시험 학원도 놀랐다"고 '웃픈' 비화를 털어놨다.

그는 "두 번째 시험 볼 때 요즘에 갱년기인지는 모르겠지만 갑자기 눈물이 좀 나더라. 왜인지 모르겠지만 너무 큰 감동이었다. 제가 이걸 따냄으로써 우리 가족이 여행을 갈 수 있으니까. 사실 제가 운전을 못 해서 못 갈 줄 알았다. 그런데 두 번째 시험에서 100점으로 통과했다. 감개무량했다"고 회상했다.

하하는 또 여행을 통해 아내 별의 "완벽한 매력을 발견했다"고 말했다. 그는 "여행을 하다 보니 아내의 매력이 더욱 부각되더라. 더욱더 카리스마 있으셨고, 있어지셨다. 그분의 삶이 정답이었고, 그분의 행동 하나하나가 다 맞았다"고 극찬했다.

하하는 "그분은 쓸데없는 행동을 잘 안 하신다. 그래서 존경심이 엄청나게 더 늘었다. 나도 아내처럼 올바른 사람이 되고 싶다"면서도 "잉꼬부부는 전혀 아니다. 하동훈의 동, 김고은의 고를 합쳐서 그냥 '똥꼬부부'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끝으로 하하는 '하하버스'의 관전 요소에 대해 "그동안 예능에서 보여드린 저의 모습은 제 모습 중 일부"라며 "'하하버스'에서는 아빠로서 저의 모습을 보여드릴 것이다. 부족한 모습도 아이들을 많이 사랑하는 모습도 비춰질 거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우리 드림이, 소울이, 송이의 모습을 지켜봐 달라. 카메라를 의식하지 않고 자유로운 영혼의 모습, 또래 아이 그대로의 모습을 보실 수 있을 것 같다"며 "화려하지 않은 일반적인 가정의 모습일 거다. 그러니 순수하게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하하버스'는 오는 4월 4일 오후 8시 30분 첫 방송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년 만에 5억 증발…2030 '영끌' 몰린 평촌, 거래 씨 말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