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검찰, 새마을금고 압수수색… PF 대출 수수료 불법 지급 정황

머니투데이
  • 김지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9 10:21
  • 글자크기조절
사진=뉴스1
사진=뉴스1
검찰이 새마을금고 직원의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대출 수수료 불법 지급 정황을 포착해 압수수색에 나섰다.

29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동부지검은 전날 새마을금고 중앙회 본부와 서울 내 새마을금고 A 지점 등 8곳을 압수수색했다.

새마을금고 대주단 업무담당자인 노모씨는 중앙회 전(前) 직원 박모씨와 새마을금고 B 지점 직원 오모씨가 각각 배우자와 지인 명의로 세운 컨설팅업체에 대출 컨설팅 수수료를 지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노씨가 컨설팅 업체에 지급한 금액은 8억8000만원에 이른다.

노씨는 지난해 4월 한국투자증권이 주관하는 천안백석 지역 개발을 위한 800억원 규모의 PF 대출 실행 당시 새마을금고 대주단이 받아야 하는 금액 중 일부를 컨설팅 수수료로 지급했다.

두 컨설팅 업체는 천안 백석 외에도 한국투자증권과 관련해 천안 아산, 송파 가락, 포항 학산 등 총 4건의 PF 대출 수수료를 받았다. 컨설팅업체가 받은 수수료 총액은 26억원으로 조사됐다.

이번 수사는 새마을 금고를 퇴사한 내부 고발자의 제보로 시작됐다. 압수수색을 계기로 검찰이 새마을금고에 대한 전방위적 수사에 착수할 가능성도 제기된다.

프로젝트 파이낸싱은 은행과 같은 금융기관이 특정 사업의 사업성과 미래 현금 흐름을 보고 투자자금을 지원해주는 것을 의미한다. 프로젝트 자체를 담보로 장기간 돈을 빌려주고 개발이익을 나눠 갖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국인 폭풍 매수' 6월도 강세장 전망…증권가 "이것 담아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