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타도" 외침 속 차이잉원, 美뉴욕 도착…이틀간 비공개 일정 돌입

머니투데이
  • 정혜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30 12:00
  • 글자크기조절

대만 교민 만찬·허드슨연구소 행사 참석 예정

 차이잉원 대만 총통이 29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의 한 호텔을 나서고 있다/AP=뉴시스
차이잉원 대만 총통이 29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의 한 호텔을 나서고 있다/AP=뉴시스
차이잉원 대만 총통이 중국의 경고에도 29일(현지시간) 오후 미국 뉴욕에 도착해 비공개 일정 소화에 나섰다. 차이 총통의 미국 방문을 둘러싼 미·중 간 갈등이 한층 고조될 전망이다.

월스트리트저널(WSJ)·로이터통신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차이 총통이 이날 오후 뉴욕 존 F.케네디 공항에 도착한 뒤 맨해튼 중심부에 있는 호텔로 이동했다.

해당 호텔 앞에는 차이 총통의 미국 방문을 환영하는 대만 지지자들과 이를 비난하는 중국 지지자들로 가득했다고 외신은 전했다. 중국 국기인 '오성홍기'를 든 중국 지지자들은 확성기를 통해 "타도 차이잉원"을, 대만 지지자들은 "가자, 대만(Let's go Taiwan)"을 외치며 대립했다고 WSJ은 설명했다.

대만 지지자 중에는 대만의 상징인 흑곰 복장을 한 사람도 있었다. 차이 총통을 맞이하고자 뉴저지에서 2시간이 걸려 뉴욕에 왔다는 대만 출신의 케빈 차이는 "차이 총통의 이번 방문은 '대만은 중국과 다르다'라는 점을 보여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단 경찰의 제재로 두 지지자 간 충돌은 발생하지 않았다.

29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 도착한 차이잉원 대만 총통을 반기는 대만 독립 지자들(위)과 이를 반대하는 중국 지지자들(아래) /AFPBBNews=뉴스1
29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 도착한 차이잉원 대만 총통을 반기는 대만 독립 지자들(위)과 이를 반대하는 중국 지지자들(아래) /AFPBBNews=뉴스1

차이 총통은 29일부터 9박 10일간의 중미(과테말라·벨리즈) 순방 일정 중 미국 뉴욕과 로스앤젤레스(LA)를 각각 경유한다. 특히 LA 방문 기간에는 케빈 매카시 미 하원의장과 회동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차이 총통의 LA 경유는 다음달 5일이다.

중국은 차이 총통의 이번 방문이 단순 경유가 아닌 대만 독립 선전 목적이 담겼다며 강하게 반발했다. 마오닝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전날 "이번 여행을 환승이 아니라 대만 독립을 선전하려는 시도"라고 지적했다.

중국 국무원 대만판공실 주펑롄 대변인도 "차이잉원의 '경유'는 공항이나 호텔에서 얌전히 있는 게 아니라 온갖 명목으로 미국 정부 관리와 의회 의원들과 접촉해 외부 반중(反中) 세력과 결탁하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특히 차이 총통이 미국 경유 때 매카시 의장을 만나면 "단호하게 응징하겠다"고 경고하기도 했다. 이와 관련 일각에선 차이 총통이 LA 방문 기간 매카시 의장을 만나면 중국이 지난해 8월 낸시 펠로시 당시 미국 하원의장의 대만 방문 당시처럼 군사훈련 등에 나설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있다.

중국의 반발을 의식한 듯 차이 총통의 이틀간 뉴욕 일정은 모두 비공개로 진행된다. WSJ에 따르면 차이 총통은 29일 맨해튼에 있는 대만 커뮤니티를 방문해 교민 만찬을 갖고, 30일에는 미국 싱크탱크인 허드슨연구소 행사에 참석할 예정이다.

한편 차이 총통은 출국에 앞서 대만 타오위안 공항에서 "우리는 평온하고 자신감이 있으며, 굴복도 도발도 하지 않을 것이다. 길이 거칠지라도 대만은 자유와 민주주의의 길을 굳게 갈 것"이라며 대만 독립에 대한 의지를 재확인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년 만에 5억 증발…2030 '영끌' 몰린 평촌, 거래 씨 말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