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하수처리장 입지 해결'...과천시, 대한민국 창조경영 부문 수상

머니투데이
  • 경기=권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30 14:08
  • 글자크기조절
신계용 시장(가운데) 등 과천시 관계자들이 '2023 대한민국 창조경영' 시상식에서 수상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과천시
신계용 시장(가운데) 등 과천시 관계자들이 '2023 대한민국 창조경영' 시상식에서 수상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과천시
"과천시 갈등을 넘어 미래를 만들겠습니다."

경기 과천시가 30일 서울 더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2023년 대한민국 창조경영' 시상식에서 자치행정경영 부문에 선정됐다.

과천에서 장기간 표류해온 '환경사업소(하수처리장) 입지 문제'를 시민과 긴밀하게 소통하는 등 새로운 접근법으로 해결한 것을 인정 받았다.

대한민국 창조경영 대상은 각 분야에서 혁신적인 발상과 과감한 도전으로 위기를 극복하고 창조적인 경영 성과를 이뤄낸 우수한 경영 사례에 대해 심사해 각 부문 수상자를 선정한다.

과천시는 장기간 표류한 하수처리장 입지 선정 문제 해결을 위해 지난해 8월 신계용 시장 취임과 함께 '민관대책위원회 구성 및 운영 방안'을 수립하고 문제 해결에 착수해 지난해 12월 최종 입지 선정을 완료했다.

하수처리시설을 기피시설로 생각하는 주민인식 개선에 중점을 뒀다. 민관대책위원회와 주민이 참여한 가운데 선진화된 하수처리시설 견학을 추진하고, 주민설명회를 여러 차례 개최했다.

주민들은 견학에서 전면 지하화된 하수처리시설과 함께 상부에 조성된 체육시설, 문화공연시설, 물놀이 시설 등 주민 편의시설을 돌아보고, 해당 시설을 이용하는 타지역 시민들의 만족도 등을 토대로 기피시설에 대한 인식을 해소할 수 있었다.

아울러 하수처리시설 상부를 거대한 공원과 함께 다양한 편의시설이 들어서는 과천시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만들겠다는 청사진을 제시했다.

신계용 과천시장은 "오랜기간 주민 간 갈등으로 과천시의 미래를 발목잡던 환경사업소 입지 문제를 해결할 수 있었던 데에 대해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우리 시는 앞으로도 '전국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 1위'의 명성을 이어나가기 위해 시민 생활의 행복과 만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과천시 환경사업소는 1986년 1일 3만톤의 하수처리 역량을 갖춘 시설로 준공됐으나, 노후화로 1일 처리용량이 2만톤 가량으로 낮아져 원도심의 공동주택 및 상업용지의 재건축, 3기 신도시 조성 추진에 차질 우려가 높아진 상황이었다. 시는 입지 선정을 완료한만큼 하수처리장 건설을 위한 행정절차를 신속하게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대한민국 창조경영 2023'은 중앙일보와 중앙SUNDAY가 주최하고, 기획재정부·과학기술정보통신부·행정안전부·산업통상자원부·보건복지부·환경부·고용노동부·중소벤처기업부·식품의약품안전처·동반성장위원회가 후원한다.
신계용 과천시장/사진제공=과천시
신계용 과천시장/사진제공=과천시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40% 뚝 떨어진 주가 '훨훨'… LG이노텍, 이유 있는 신고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