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싫어요" 외치는데도 주사놀이…'결혼지옥' 의붓아버지 입건

머니투데이
  • 박수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1,328
  • 2023.03.30 20:32
  • 글자크기조절
MBC 예능 '오은영 리포트 - 결혼 지옥' 공식 포스터. /사진=MBC 홈페이지 갈무리
MBC 예능 '오은영 리포트 - 결혼 지옥' 공식 포스터. /사진=MBC 홈페이지 갈무리
TV프로그램에 출연한 한 가정에서 아동 성추행으로 의심되는 장면이 드러난 사안과 관련해 경찰이 의붓아버지에 대한 입건 전 조사를 정식 수사로 전환했다.

30일 뉴시스에 따르면 전북경찰청은 MBC 예능 프로그램 '결혼지옥'의 방송 내용이 아동에 대한 성적 학대라는 의견을 접수해 입건 전 조사(내사)를 진행한 뒤 최근 방송에 출연한 의붓아버지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문제의 장면은 지난해 12월19일 방송된 '결혼지옥' 촬영분에 있었다. A씨는 의붓딸과 놀아주는 과정에서 '주사놀이'를 한다며 엉덩이를 손으로 찌르는 장난을 쳤다. 아이가 "싫어요"라고 거부 의사를 표현했으나 A씨는 장난을 치며 행동을 이어갔다.

해당 방송에 출연한 아내는 A씨를 아동 학대로 신고하기도 했던 것으로 파악됐다. 가정폭력 상담사로 일하고 있는 아내가 아이가 힘들어하는 모습을 정서적 학대로 판단했기 때문이다.

이 같은 장면이 방영되자 MBC 시청자 소통센터와 방송통신심의위원회 등에는 시청자들의 항의가 이어졌다. 방심위에는 관련 민원이 수천건 접수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결혼지옥 제작진은 문제가 된 장면을 다시보기에서 삭제하고 논란에 대해 공식적으로 사과하기도 했다. 제작진은 사과문에서 "이 가정과 아동의 문제를 방송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지원하려 한다"며 "전문적인 검사와 치료에 대한 도움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사건이 국민적 관심을 끌자 경찰은 입건 전 조사를 진행해 왔다. 경찰은 당시 현장에 촬영진 수십명이 자리해 있었던 것을 고려해 A씨가 성추행 의도를 가지고 있었는지 등을 조사할 것으로 보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