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자리로 가" 직장 상사 지적에 주머니 속 흉기 꺼냈다…'살인미수'

머니투데이
  • 하수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30 22:15
  • 글자크기조절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주머니 속에서 흉기꺼내 직장 상사를 크게 다치게 한 50대 직원이 경찰에 붙잡혔다.

30일 뉴시스에 따르면 전남 광양경찰서는 직장 상사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살인미수)로 A씨(54)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A씨는 전날(29일) 오후 4시10분쯤 전남 광양시 회사 사무실에서 상사인 B씨(58)를 흉기로 찔러 다치게 한 혐의를 받는다.

A 씨는 동료들의 신고로 현장에서 즉시 검거됐다. B씨는 출혈이 심했지만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이유없이 사무실을 배회하다가 B씨가 제지하자 주머니에서 흉기를 꺼내 휘두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자신을 의자에 앉게 하려는 B씨에게 항의하다 범행한 것으로 보인다"며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국인 폭풍 매수' 6월도 강세장 전망…증권가 "이것 담아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