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자란다-문다, 어린이 음악교육 활성화 위해 MOU 체결

머니투데이
  • 남미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31 10:11
  • 글자크기조절
자란다-문다, 어린이 음악교육 활성화 위해 MOU 체결
유·초등 전문 악기레슨 플랫폼 '문다'가 키즈 에듀테크 플랫폼 '자란다'와 음악교육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제휴는 유·초등 아이에게 더 많은 음악 분야의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서다.

문다는 아이에게 맞는 악기레슨 선생님을 찾아주는 O2O(온·오프라인 연계사업) 플랫폼이다. 까다로운 선발 절차를 걸쳐 검증된 음악 전공자 선생님들을 매칭해준다. 악기레슨뿐만 아니라 연주회 등의 클럽 활동에도 참가할 수 있도록 해 학부모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자란다는 국내 키즈 플랫폼 업계 최대 규모인 누적 448억원의 투자를 유치한 유아동 교육·돌봄 매칭 플랫폼이다. 유아동 방문 교사 매칭 점유율 1위를 기록하고 있다. 등록 교사 수는 25만명, 정기 방문 이용률은 80%에 달한다.

두 회사는 자란다가 보유한 다년간의 운영·마케팅 노하우와 문다의 자체 음악 교육 콘텐츠를 합쳐 시너지 효과를 내겠다는 계획이다. 문다의 피아노 기초 코스, 바이올린 기초 코스 등의 프로그램이 자란다 플랫폼 내에서 출시될 예정이다.

이번 프로그램 통해 아이들은 질 높은 수업을 받으며 개개인에게 맞는 양질의 수업으로 악기 교육에 입문하고 예술적 능력과 창의력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신지현 문다 대표는 "어린시절 접하는 악기의 경험은 단순한 취미를 뛰어넘어 그 이상의 성장과 발달의 기회를 제공한다"며 "앞으로도 문다가 보유한 음악교육에 대한 전문성을 바탕으로 다양한 음악 프로그램, 클럽 활동 등을 개발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장서정 자란다 대표는 "문다와의 협업은 아이들에게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음악교육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음악을 비롯한 다양한 분야의 프로그램을 통해 자란다가 아이들이 창의성을 키울 수 있는 교육의 장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자란다와 문다의 첫 협업 프로그램인 <10회 단기 마스터! 1:1 프리미엄 피아노 레슨> 은 지난 30일에 자란다 앱 에서 런칭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년 만에 5억 증발…2030 '영끌' 몰린 평촌, 거래 씨 말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