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벤처·VC협회, 비상장 주식거래소 설립 추진...회수시장 활성화 맞손

머니투데이
  • 김태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31 10:31
  • 글자크기조절
윤건수(왼쪽) VC협회 회장, 성상엽 벤처기업협회 회장 /사진제공=VC협회
윤건수(왼쪽) VC협회 회장, 성상엽 벤처기업협회 회장 /사진제공=VC협회
한국벤처캐피탈협회(이하 VC협회)와 벤처기업협회가 벤처투자 정책 개선 및 투자지원 활성화를 위해 손을 잡았다.

VC협회는 30일 오후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윤건수 VC협회 회장과 성상엽 벤처기업협회 회장이 만나 업무협력 및 신사업 추진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31일 밝혔다.

우선 양 기관은 중간회수와 재투자라는 모험자본 선순환 구조가 정착될 수 있도록 회수시장 활성화에 나선다. 이를 위해 비상장 주식거래소 운영과 인수·합병(M&A) 지원사업을 검토 중이다.

벤처투자시장과 벤처·창업과 관련된 불합리한 규제 개선을 위해 협력한다. △복수의결권 신속 통과 △벤처·창업기업 규제혁신 신속 건의 △기업공개(IPO) 특례상장 확대 등이 주요 대상이다.

벤처기업 투자를 활성화하기 위해 맞춤형 투자 수요 발굴 및 투자유치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운영한다. VC협회 회원사 대상으로 맞춤형 투자 수요를 발굴하고, 벤처기업협회에서 적정기업을 매칭해 실질적인 투자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한다.

이외 다수의 VC가 공동 투자검토를 할 수 있도록 IR(기업설명회)데이, 데모데이를 공동 개최하고 벤처기업협회 교육과정에 벤처캐피탈연수원 콘텐츠를 접목할 예정이다.

윤 회장은 "회수시장 활성화는 취임사에서 제가 말씀드린 7가지 중점 추진사항 중 하나"라며 "벤처투자 활성화를 위해서 협회가 해야 할 일이 있다면 적극적으로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성 회장은 "완결형 벤처생태계 조성을 위해서 투자 및 회수 시장활성화는 반드시 해결해야 하는 과제"라며 "(VC협회와) 사업적 협력을 통해 벤처업계 발전에 큰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깜짝이야!" 급등 LG전자에 무슨 일?…코스피 함께 웃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