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죽은 이모예요"…강형욱, 이승연 과거 사진 보고 사과한 이유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8,271
  • 2023.03.31 14:53
  • 글자크기조절
/사진=tvN STORY '고독한 훈련사'
/사진=tvN STORY '고독한 훈련사'
반려견 훈련사 강형욱(38)이 배우 이승연(55)의 과거 사진을 보고 사과했다.

지난 30일 방송된 tvN STORY '고독한 훈련사'에는 이승연이 출연해 반려견 4마리와 함께하는 집을 공개했다.

이승연은 "어렸을 때 집이 개장수인 줄 알았다. 37마리를 키웠다"며 "아버지가 개를 좋아하셨다. 계속 늘더라. 방마다 열어보면 켄넬(이동식집)들이 2층으로, 브리더(전문사육 및 분양업자) 집처럼 있었다"고 밝혀 강형욱을 놀라게 했다.

그는 "다만 딱 한 가지 안 좋았던 건 아버지가 예쁜 개를 좋아하셨다. 특히 푸들을 좋아하셨다"며 "푸들 입이 늘어나거나 미워지면, 학교 다녀와서 보면 없어져있더라"고 밝혀 충격을 안겼다.

이어 "제가 트라우마가 생겼는지, 처음 개를 기르기 시작했을 때 코가 눌린 애들을 좋아했다"고 덧붙였다.
/사진=tvN STORY '고독한 훈련사'
/사진=tvN STORY '고독한 훈련사'
이승연은 "내가 잊지 못하는 아이"라며 과거 키웠던 잉글리쉬 쉽독에 대해 이야기했다. 벽에는 사랑스러운 반려견과 함께 찍은 대형 사진이 걸려 있었다.

사진을 본 강형욱은 이승연을 알아보지 못하고 "그런데 저 여자분은 누구냐"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이승연은 "죽은 이모예요"라며 너스레를 떨었고, 강형욱은 "굉장히 실례했다"고 사과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北 우주발사체 사라졌다"…낙하 예상지점 미도달·항적 소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