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한토신, 첫 여성 사외이사 선임…"36년 경력 금융전문가"

머니투데이
  • 방윤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31 17:30
  • 글자크기조절
양숙자 한국토지신탁 사외이사 /사진=한국토지신탁
양숙자 한국토지신탁 사외이사 /사진=한국토지신탁
국내 대표 부동산 신탁사인 한국토지신탁 (1,388원 ▲8 +0.58%)(한토신)이 첫 여성 사외이사를 선임했다.

한토신은 31일 강남구 테헤란로 본사에서 제27기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양숙자 사외이사를 선임하는 의안을 승인 의결했다고 밝혔다.

양숙자 사외이사는 NH농협은행 대졸공채 1기 출신으로 36년간 농협은행 의정부시지부 금융지점장과 압구정역지점장, 선릉금융센터 센터장 등을 역임한 금융전문가다. 오랜 기간 금융기관에서 기업 상시 위험 관리, 채권관리업무 등 기업의 주요 경영 활동에 필요한 전문성을 쌓았다. 임기는 2년이다.

자본시장법에 따르면 자산총액 2조원이 넘는 상장기업은 이사회 전원을 특정 성별로만 구성할 수 없도록 정하고 있다. 한토신 관계자는 "2022년 연결재무제표 기준 자산총액은 약 1조7000억원으로 여성 이사 선임이 의무는 아니다"라며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보다 충실히 수행하고 기업 경영에 다양성을 부여하기 위해 양 이사를 선임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한토신은 주주총회에서 2022년도 재무제표 승인, 정관 일부 변경 등 6개 안건을 모두 원안 통과시켰다. 정관 일부 변경건은 한토신 이사회 내 ESG위원회를 신설하기 위한 것으로 보다 투명한 ESG 정보 공개와 ESG 경영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년 만에 코스피 2600선 탈환…"반도체 올라 타라" 조언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