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야놀자, 지난해 매출 6045억 전년비 83%↑.."인터파크 인수효과"

머니투데이
  • 이창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31 17:31
  • 글자크기조절
배보찬 야놀자 대표/사진=야놀자
배보찬 야놀자 대표/사진=야놀자
야놀자가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액이 6045억원을 기록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는 전년 3302억원과 견줘 83% 성장한 수치다. 영업이익도 같은 기간 577억원에서 612억원으로 늘었다. 야놀자는 플랫폼의 안정적인 매출 증대와 야놀자클라우드 부문의성장, 인터파크 인수 효과가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부문별로 보면 야놀자 플랫폼 부문의 매출은 전년 대비 36% 성장한 3644억원을 기록했다. 야놀자클라우드 부문 매출은 클라우드 솔루션 및 채널링 매출의 증가와 자회사들의 성장이 본격화하면서 전년 대비 225% 성장한 1095억 원을 기록했다. 인터파크의 매출은 1371억원이다.

야놀자 관계자는 "전 세계적인 경기둔화와 고금리 등 급변하는 대외 환경 속에서도 국내 숙박의 안정적인 성장뿐만 아니라 해외 여행, 국내 레저 부문 등 포트폴리오 다각화를 통한 양적·질적 성장을 동시에 달성했다"면서 "국내 1위 여행 플랫폼을 넘어 클라우드 솔루션 사업의 성과를 통한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韓 편하게 일하고 돈 번다" 외국인 입소문…중소기업 당한 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