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인천 클럽에 태국 인기가수 뜨자…몰려든 불법체류자 158명 긴급체포

머니투데이
  • 하수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659
  • 2023.03.31 21:53
  • 글자크기조절
태국 인기 트로트 가수 '암 추띠마'가 자신의 내한 콘서트에 몰린 태국인 불법체류자들이 대거 체포된 것에 대해 사과를 전했다./사진=암 추띠마 틱톡 캡처
태국 인기 트로트 가수 '암 추띠마'가 자신의 내한 콘서트에 몰린 태국인 불법체류자들이 대거 체포된 것에 대해 사과를 전했다./사진=암 추띠마 틱톡 캡처
태국의 인기 가수 '암 추띠마'가 한국 내한 콘서트에 몰린 태국인 불법체류자들이 대거 체포된 것에 대해 사과했다. 태국 언론들도 이 소식을 일제히 보도하며 '꼬마 유령'으로 불리는 한국 내 태국 불법체류자 문제를 조명했다.

30일 인천출입국·외국인청에 따르면 출입국관리법위반 혐의로 태국 국적의 불법체류자 80명과 라오스 국적의 불법체류자 3명이 각각 검거됐다.

암 추띠마는 지난 25일 인천시 남동구 논현동의 한 클럽에서 콘서트를 열었다. 법무부 단속반은 암 추띠마가 한국에 입국하면서 입국 사유에 '직업이 가수'라며 '콘서트를 열기 위해서'라고 기재한 것을 토대로 콘서트 현장을 급습했다.

이에 26일 오전 2시쯤 암 추띠마의 공연을 보려고 클럽에 모여있던 국내 불법 체류 여성 50여 명과 남성 30여 명이 붙잡혔다. 이들은 대부분 공장이나 마사지 업소 등에서 불법으로 일을 하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불법체류자들이 체포되면서 암 추띠마는 인천 공연에 이어 개최 예정이었던 천안 공연을 취소하고 바로 귀국길에 올랐다.

암 추띠마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슬픈 표정으로 찍은 영상을 올리며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죄송하다. 한국에 있는 모든 태국인을 응원한다"고 밝혔다.

한국 내 태국인 불법체류자는 14만여명으로 추산된다. 태국 현지 언론들은 해당 사건을 다루면서 '꼬마 유령'이라 불리는 한국 내 자국민 불법체류자 문제를 조명했다.

암 추띠마의 사과문과 함께 현지 언론들은 한국 돼지농장에서 일하다가 시신으로 발견된 태국인 불법체류자 사례도 전했다.

이 사건과 관련, 인천출입국·외국인청은 "향후 불법체류자들을 순차적으로 강제퇴거 조치할 것"이라며 "불법체류 외국인들을 고용한 클럽 업주를 비롯해 종업원들도 함께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북, 또 쐈다…'명중률 100%' K-방산 천궁에 글로벌 관심 집중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