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최은경♥' 김현철 "말 더듬는 것, 설정 아냐" 해명…오은영도 '인정'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31 22:27
  • 글자크기조절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캡처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캡처
개그맨 겸 지휘자 김현철이 자신이 말을 더듬는 것이 설정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31일 방송된 채널A 예능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서는 김현철·최은경 부부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캡처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캡처

이날 MC 정형돈은 김현철에게 "혹시 말 더듬는 게 설정이 아니냐"며 "웃기기 위해서 말을 더듬는 척한다는 의혹이 있다"고 물었다.

이에 김현철은 "설정이기도 하고 더듬기도 한다"고 애매하게 답해 출연진들을 놀라게 했다. 그는 "원래는 말을 빠르게 했다"며 "말 더듬는 걸 고치기 위해 (어렸을 적) 어머니께서 웅변 학원에 보내셨다"고 설명했다.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캡처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캡처

이어 "학원에서 처음에는 말 더듬는 걸 고쳤으나, 웅변 학원에 말을 더듬는 친구들만 오다 보니 그 친구들과 놀다가 다시 말을 버벅거리게 됐다"고 부연했다.

이를 듣던 오은영은 "(김현철에게) 말 더듬기가 있다"고 진단했다. 그는 "(김현철이) ㄹ(리을)을 발음할 때 조음점을 못 찾는 것 같다"며 "ㄹ발음할 때 말을 더듬는다. 말 속도도 빠르고 성격도 급한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김현철은 2013년 13살 연하의 최은경과 결혼해 슬하에 1녀를 두고 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