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장광 "사위 김태현, 내 노후 책임지겠다고…나보다 잘 번다"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9,046
  • 2023.04.01 05:00
  • 글자크기조절
/사진=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방송화면 캡처
/사진=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방송화면 캡처
배우 장광이 사위인 개그맨 김태현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서는 전남 진도군으로 맛집을 찾아 떠난 허영만과 장광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허영만은 장광에게 "자녀분들은 다 컸냐"고 물었다. 장광은 "딸은 최근에 시집가서 유튜버로 활동 중이다"라고 답했다.

/사진=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방송화면 캡처
/사진=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방송화면 캡처

공개된 영상에 따르면 장광은 딸 미자의 유튜브 콘텐츠에 함께 출연할 정도로 다정한 아빠였다. 그는 "딸이 잘 먹고 말도 잘한다 (그래서 인기가 있는 것 같다)"라고 흐뭇해했다.

이어 사위 김태현에 대해서는 "옛날에 '행님아'라는 개그가 되게 히트했었다"고 소개했다. SBS 공채 개그맨 출신인 김태현은 과거 개그우먼 김신영과 함께 SBS 예능 '웃찾사'에서 '행님아'라는 코너로 사랑받았다.

/사진=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방송화면 캡처
/사진=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방송화면 캡처

이를 듣던 허영만은 거듭 "사위가 예쁘냐"고 질문했다. 그러자 장광은 "예쁘다"며 "(딸이) 시집 못 갈 줄 알았는데 데려가 줘서 예쁘다"고 말했다.

/사진=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방송화면 캡처
/사진=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방송화면 캡처

그러면서 "(특히) 마음에 들었던 게, 나한테 '노후는 제가 책임지겠습니다' 이러더라"고 털어놨다.

이에 허영만은 "반대로 되면 사위를 건사해야 하는 거 아니냐"고 농담을 던졌고, 장광은 "아니다. 저보다 잘 벌어서 안심이 된다"고 말했다.

한편, 장광의 딸 미자는 지난해 4월 김태현과 결혼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급락 종목 우르르…"내 갈 길 간다" 상한가 찍은 기업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