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폭탄 들고 서문시장 간다"…尹 겨냥한 테러 암시글에 경찰 조사 중

머니투데이
  • 배한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534
  • 2023.04.01 21:13
  • 글자크기조절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1일 대구 서문시장에서 열린 '서문시장 100주년 기념식'에 참석하며 시민들과 인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1일 대구 서문시장에서 열린 '서문시장 100주년 기념식'에 참석하며 시민들과 인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대구 서문시장을 찾은 윤석열 대통령에게 폭탄 테러를 하겠다는 글이 SNS에 올라와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대구 남부경찰서는 1일 자신의 트위터에 윤 대통령을 겨냥한 테러 암시글을 올린 A씨를 찾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나 오늘 폭탄 들고 서문시장에 간다"는 내용을 올렸다. 해당 글에는 윤 대통령이 프로 야구 개막전 시구 후 서문시장을 방문한다는 내용이 담긴 다른 게시글 캡처가 첨부됐다. 현재 A씨가 작성한 글은 삭제된 상태며, A씨 계정도 비공개로 바뀌었다.

윤 대통령이 이날 오후 방문한 서문시장에서 폭탄테러는 발생하지 않았다. 단, 대통령에 대한 테러 예고 게시글은 협박 등 혐의로 처벌할 수 있다.

경찰은 "게시자를 찾아 사실관계를 확인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한편 윤 대통령은 이날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개막전을 찾아 시구한 후, 서문시장 100주년 기념식에 참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잠실 아파트 바닥 찍었다?…4개월만에 5.4억 올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