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충남 홍성 산불 '3단계'로 상향…헬기 17대 투입 진화 중

머니투데이
  • 심재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4.02 14:30
  • 글자크기조절
2일 오전 11시3분짬 충남 홍성군 서부면 중리 야산에서 발생한 산불이 거센 바람과 건조한 날씨에 확산되면서 오후 1시 20분 '산불 3단계'로 상향 발령됐다. /사진제공=산림청
2일 오전 11시3분짬 충남 홍성군 서부면 중리 야산에서 발생한 산불이 거센 바람과 건조한 날씨에 확산되면서 오후 1시 20분 '산불 3단계'로 상향 발령됐다. /사진제공=산림청
2일 오전 11시3분쯤 충남 홍성군 서부면 중리 일원 야산에서 산불이 발생해 확산하고 있다. 소방당국이 이날 오후 1시20분을 기해 산불 대응 3단계를 발령하고 진화 작업에 나섰다.

산불 대응 3단계는 예상 피해 면적이 100㏊(헥타르) 이상이거나 진화에 하루 24시간 이상이 걸릴 것으로 예상될 때 산림청장이 발령한다.

오후 1시20분 기준 산불 진화 헬기 17대와 산불 진화 장비 11대, 산불진화대원 189명이 현장에 투입된 상태다. 산불 3단계에는 투입 가능한 진화대원 전체와 인접 기관의 진화대원 50%, 관할 기관과 인접 기관의 진화 헬기 전체와 드론진화대 전체가 현장에 투입된다.

산불이 난 충남 홍성 서부면에는 건조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순간 최대 초속 10m의 바람이 불고 있어 진화가 쉽지 않은 상황이다. 현재 화선은 약 8㎞, 산불 영향 구역은 200㏊로 추정된다.

현재까지는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았고 인근 마을주민은 대피가 끝났다. 산불로 인근 민가 2채가 소실됐다.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일몰 전까지 최선을 다해 진화에 나설 방침"이라며 "인명 및 재산 피해가 나지 않도록 총력 진화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국인 폭풍 매수' 6월도 강세장 전망…증권가 "이것 담아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