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투자시장 위축…몸값 낮추더라도 투자유치 권유"

머니투데이
  • 남미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4.06 13:39
  • 글자크기조절

[제12회 청년기업가대회 심사위원 일문일답]③구원회 엔슬파트너스 대표

[편집자주] 최대 36.5억원의 투자금이 걸린 제12회 청년기업가대회는 세상을 변화시킬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사업화 가능성을 갖춘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투자합니다. 이를 위해 국내 주요 벤처캐피탈(VC)과 액셀러레이터(AC)에서 벤처투자를 담당하고 있는 19인의 전문가가 심사위원으로 참여합니다. 이번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려면 어떤 준비를 해야 하는지 각 심사위원으로부터 의견을 들어봤습니다.

제12회 청년기업가대회 심사위원으로 참여하는 구원회 엔슬파트너스 대표는 금융투자업계에서 기업분석, 펀드운용, 리스크관리 등의 경험을 바탕으로 현재 엔슬파트너스에서 주로 시드부터 프리시리즈 단계의 AI(인공지능), 빅데이터, 소프트웨어(SW) 등 기술 기업에 투자를 하고 있다.

-올해 개인적으로 관심을 갖는 벤처투자 분야는? 올해 벤처투자 시장에서 주목받는 분야는?
▶AI, 빅데이터 등을 활용하여 디지털전환의 도구를 제공하는 분야가 꾸준하게 관심을 가질 수 있는 분야다. 다만 과거와 달리 수익기반을 단단하게 쌓아갈 수 있는 기업에 관심을 더 가지게 될 것으로 보인다.


-올해 벤처투자 업계의 주요 이슈는?
▶투자자 입장에서는 경제환경의 불확실성으로 인해 자금시장이 위축되면서 펀딩이 어려워지고 있는 점이다. 또한 주식시장으로부터 촉발된 투자시장의 위축으로 엑시트가 어려워지고 있다. 즉 자금조달도 어렵고 엑시트도 어려운 시장이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올해 벤처투자가 크게 위축되고 있는데 스타트업이 살아남으려면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 피해야 할 것이 있다면?
▶현실적으로는 R&D(연구개발) 과제, 대출, 외주용역 등 다양한 자금조달 수단을 적극적으로 활용할 필요가 있다. 특히 몸값을 낮추더라도 투자유치를 하는 것을 권한다. 성장의 필요성을 명분으로 마케팅 비용을 과도하게 사용하거나 인력 등을 여유있게 운용하는 것은 당분간 피해야 한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따박따박 돈 쌓이는 재미…좋은 배당주 4가지 기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