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나나, '전신 타투' 드러낸 모노키니 룩…엉덩이 문신까지 '아찔'

머니투데이
  • 마아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5,090
  • 2023.05.04 07:33
  • 글자크기조절
/사진=나나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나나가 발리 여행 중인 근황을 공개했다.

지난 3일 나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또 다른 느낌"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나나는 발리의 한 리조트 수영장에 앉아 포즈를 취한 모습이다. 한쪽 허리가 드러나는 모노키니를 입은 나나는 모델 출신 다운 쭉 뻗은 각선미를 자랑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나나는 수영복 사이로 전신에 새긴 타투를 드러냈다. 특히 뒷모습에서는 한쪽 엉덩이에 하트 모양이 드러나 눈길을 끌었다.

앞서 나나는 거미와 거미줄, 나뭇잎, 뱀은 물론 각종 레터링 타투를 어깨 가슴 팔 다리 등에 새겨 화제가 됐다. 온라인상에서 '작품을 위한 분장이다', '진짜 타투다' 설전이 일어나자 나나는 직접 "개인적으로 내가 하고 싶어서 한 타투"라고 밝힌 바 있다.


한편 나나는 지난해 영화 '자백'과 넷플릭스 시리즈 '글리치'에 출연했다. 나나는 올해 방영 예정인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마스크 걸'과 SBS 드라마 '내 남자는 큐피드'로 컴백할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연설 자료 보려고 머리 돌리지 않았다면…트럼프 피격 재구성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