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TIGER 리츠부동산인프라' 국내 월배당 ETF 분배율 1위

머니투데이
  • 김근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617
  • 2023.05.04 10:17
  • 글자크기조절

연 분배율 7% 예상…올해 개인 누적 순매수 200억 돌파

/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미래에셋자산운용은 'TIGER 리츠부동산인프라 ETF(상장지수펀드)'가 국내 월배당 ETF 중 분배율 1위를 기록했다고 4일 밝혔다.

TIGER 리츠부동산인프라 ETF는 국내 월배당 ETF 중 분배율 1위를 기록했다. 해당 ETF는 오피스, 호텔, 물류창고 등 다양한 리츠의 보유자산에서 발생하는 임대료를 기초로 매월 분배금을 지급한다. 시가총액 2000억원 이상의 우량 리츠는 물론 맥쿼리인프라 (12,280원 ▲50 +0.41%) 등 인프라투자 회사에도 투자해 안정성을 높였다.

분배율은 지난 3월 1.05%에 이어 지난달 0.99%를 기록했다. 올해 연 분배율은 7%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높은 월배당과 리츠 시장이 회복될 것이란 전망에 힘입어 TIGER 리츠부동산인프라 ETF 개인 누적 순매수 규모도 증가했다. 지난 3월 개인 투자자들은 해당 ETF를 53억원 순매수했고, 지난달에는 93억원 어치를 사들였다. 연초 이후 총 누적 규모는 230억원에 달한다. 국내 상장 리츠 ETF 전체 개인 순매수 대금의 약 90%를 차지하는 규모다. 국내 상장 리츠 ETF 중 연초 이후 개인 누적 순매수 규모가 100억원을 넘은 것은 해당 ETF가 유일하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3일 기준 TIGER 리츠부동산인프라 ETF 순자산은 2387억원으로, 국내 리츠 ETF 중 최대 규모다. 2019년 상장한 해당 ETF는 부동산과 인프라 시장에 투자하고, 꾸준한 인컴 수익을 확보할 수 있어 개인 투자자들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김병석 미래에셋자산운용 ETF운용부문 매니저는 "최근 글로벌 은행 불안의 여파로 부동산 시장에 대한 투자 심리가 약화된 반면, 오피스 시장은 공실률 하락과 임대료 상승이 이어지고 있다"며 "낮아진 리츠의 밸류에이션으로 인해 오히려 분배율은 높아져 매력적인 수준"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3억불 베팅했는데 종목마다 하락… 마이너스의 손 언제까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