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WTO 사무총장 만난 K-에듀테크 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가속화"

머니투데이
  • 최태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5.24 16:54
  • 글자크기조절
응고지 WTO 사무총장(왼쪽)과 대화하는 최유진 클라썸 대표 /사진=클라썸 제공
응고지 WTO 사무총장(왼쪽)과 대화하는 최유진 클라썸 대표 /사진=클라썸 제공
교육·지식공유 플랫폼 클라썸이 정부가 주최한 '응고지 오콘조-이웰라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젊은 디지털 기업인과의 대화'에 참석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는 네이버, 컬리 비상장 (22,800원 ▼350 -1.51%), 메가존클라우드, 루닛 (82,500원 ▲2,500 +3.13%), 엔씽, 화이트스캔, 닷, 마이크로시스템즈, 지크립토 등이 참여했다. 클라썸은 간담회에 초청받은 유일한 에듀테크 스타트업이다.

164개국 간 무역을 조율하는 WTO 사무총장의 방한은 2014년 5월 호베르토 아제베도 사무총장 이후 10년 만이다. 응고지 WTO 사무총장은 첫 여성이자 최초의 아프리카 출신 수장으로서 나이지리아 재무장관 역임 후 25년간 세계은행(WB)에서 근무했다.

응고지 사무총장은 "디지털 통상과 서비스는 가장 급격하게 성장하는 분야로 통상의 미래가 디지털 기술에 달려있다"며 "실제 교육부터 의료까지 다양하게 디지털 플랫폼을 사용하고 있고 지식재산권, 보안 등 연계된 부분도 많다"고 말했다.

최유진 클라썸 대표는 "모든 사람들이 잠재력을 펼칠 수 있도록 돕는다는 비전을 바탕으로 인공지능(AI)을 활용해 소통과 지식 및 노하우 공유를 활성화해 왔다"며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 서비스로 보다 활발하게 해외 시장 개척에 나설 것"이라고 했다.

클라썸은 해외 진출을 가속화하고 있다. 지난달 미 연방정부가 주최하는 투자유치 행사 '셀렉트USA' 참여를 비롯해 3월에는 글로벌 스타트업 등용문 '사우스 바이 사우스웨스트(SXSW)'에서 다양한 업계의 혁신가들과 관계를 구축했다.

최유진 대표는 "10년 만의 WTO 사무총장 방한을 기념해 열린 기업인 행사에서 세계 지식산업 무역의 미래를 논의할 수 있었다"며 "클라썸은 차별화된 AI 기술력을 기반으로 글로벌 사업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北, '정찰위성' 통보 첫날 실제 발사…백령도 서쪽 먼바다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