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왼쪽 vs 오른쪽 편두통, 좌뇌·우뇌의 문제일까? [한 장으로 보는 건강]

머니투데이
  • 정심교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216
  • 2023.05.28 11:30
  • 글자크기조절
흔히 왼쪽이나 오른쪽 머리가 아플 때만 편두통이라고 인식합니다. 하지만 알고 보면 꼭 그런 것만은 아닌데요. 편두통은 일상생활 또는 업무에 불편한 두통과 위장관 증상을 동반한 증상으로, 단순히 머리 한쪽에서 나타나는 두통만 가리키지 않습니다. 편두통이 생기는 원리를 보면 그 이유를 알 수 있습니다. 편두통은 뇌 내부의 생존 중추인 '시상하부'에서 활성도가 증가해 통증이 퍼질 때 발생합니다. 이 시상하부는 뇌의 왼쪽도, 오른쪽도 아닌 정중앙에 있습니다. 여기서 발생한 통증은 좌·우·앞·뒤 어디로든 퍼질 수 있습니다. 좌뇌·우뇌의 역할과 왼쪽 두통, 오른쪽 두통 간의 관계가 있을까요? 그렇지 않습니다. 뇌 자체는 통증을 못 느끼는 장기이며 뇌를 싸는 막, 두개골의 두피에 있는 혈관·신경이 활성화할 때 두통이 생깁니다. 따라서 뇌의 기능과 그 부위의 통증과는 상관 없습니다.
도움말=이미지 서울대병원 신경과 교수

왼쪽 vs 오른쪽 편두통, 좌뇌·우뇌의 문제일까? [한 장으로 보는 건강]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2시간에 빼앗긴 일, 근로자가 더 달라고 아우성"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