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우유 맛 이상해요" 수원 초등생 집단 복통…식중독 의심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9,845
  • 2023.05.26 06:18
  • 글자크기조절
기사 내용과 직접적 관련 없는 사진./사진=게티이미지뱅크
기사 내용과 직접적 관련 없는 사진./사진=게티이미지뱅크
경기 수원시의 한 초등학교에서 우유를 마신 학생들이 식중독 의심 증상을 보여 보건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26일 경기도교육청 등에 따르면 전날 오전 11시30분쯤 수원시 광교의 한 초등학교에서 학생들이 급식으로 제공된 우유를 마시고 복통과 구토, 설사 등 식중독 의심 증상을 보였다.

학교 측은 학생들로부터 '급식으로 마신 우유에서 이상한 맛이 났다'는 말을 듣고 우유 급식을 중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식중독 의심 증상을 보인 학생들은 현재까지 총 50여명이며 병원에 입원한 학생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보건당국은 학생들이 마신 우유에서 검체를 채취해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하고, 학교 급식실과 우유 배급소 등에 대한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세달만에 3억오른 강남·잠실 아파트…송파구 6주째 '상승'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