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오세훈 특급칭찬 받았다..서울둘레길 완주하면 현금 포인트 준다고?

머니투데이
  • 김지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500
  • 2023.05.29 11:15
  • 글자크기조절

서울시 창의행정 우수사례 12건 선정..연내 모두 추진

서울 강서구 강서둘레길 서남환경공원 코스 /사진=뉴스1
서울 강서구 강서둘레길 서남환경공원 코스 /사진=뉴스1
"기술 분야와 행정 분야의 조직이 부서 칸막이를 넘어 이끌어 낸 창의행정의 사례다."

올 초부터 직원들을 대상으로 창의행정을 강조해온 오세훈 서울시장이 휴대폰에 서울형 헬스케어 '손목닥터9988' 애플리케이션(앱)을 깔고 서울둘레길을 완주하면 편의점 등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포인트를 주는 정책을 두고 이같이 말했다. 손목닥터9988과 서울둘레길 사업은 서울의 자연환경을 즐기면서 동시에 시민들의 건강을 챙기는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은 것이다.

서울시는 이같이 시민행정서비스 개선을 위해 직원들이 제안한 12건의 우수 사례를 공개하고 이를 연내 추진하겠다고 29일 밝혔다.

앞서 지난 3~4월 두 달간 직원 제안시스템인 창의발전소 등에서 업무 관련 창의 아이디어를 받은 결과 509건이 접수됐다. 이는 지난 2월 시민 불편 해소 제안으로 접수된 113건에 비해 월평균 2배가 늘어난 규모다.

시는 이 가운데 창의성과 효과성, 실현 가능성 등을 고려해 우수 제안으로 12건을 최종 선정했다. 우선 시민 건강관리를 지원하기 위해 '손목닥터9988' 앱과 서울둘레길 연계 시스템을 구축하는게 대표적이다. 시는 서울둘레길 완주 시 9988 포인트를 추가로 지급해 제휴 가맹점 등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포인트는 코스 길이에 따라 200~500포인트로 차등 지급된다.

시 상수도사업본부는 기존에 수립된 '2040 수도정비기본계획'을 재검토해 정수시설 확충 방침을 일부 개선하는 제안을 통해 약 5000억원의 예산을 절감한다. 아이디어를 낸 직원은 인구변화에 따른 장래 상수도 수요감소를 고려해 당초 신설 예정이었던 4개 정수장 중 1개는 보류하고, 기존 정수장은 최대 10년 연장 운영 및 순차적인 현대화를 제안했다.

지난 13일 광화문광장서 시범 운영된 야간 야외도서관 /사진제공=서울시
지난 13일 광화문광장서 시범 운영된 야간 야외도서관 /사진제공=서울시
시는 또 오는 7~8월 야간시간대(오후 4~9시) 서울광장에서 '누워서 세계속으로: 밤의 여행도서관'도 운영한다. 한여름에 야외 독서는 어렵다는 편견을 깨고 여행이라는 주제로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이색적인 야외도서관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 여기에 전통시장 내 빈 공간을 활용, 민간기업 브랜드를 유치하고 관광상품을 개발해 시장과 기업의 상생발전을 지원하는 사업도 추진한다. 100평 이상 유휴공간을 보유한 민자유치를 통해 추진할 예정이며, 광장시장과 수유시장에 우선 실시한다.

아울러 노인 대상 금융사기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서울 거주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금융사기 단체보험을 일괄 가입해 최대 100만원을 보장하고, 예방 교육 이수 시 최대 500만원까지 보장금액을 확대한다.

시 관계자는 "우수제안자에게 평가순위에 따라 최대 500만원의 포상금을 즉시 지급하고, 아이디어 발굴과 개선에 적극적으로 노력한 우수기관에는 특별휴가 등 추가적인 보상을 지급할 것"이라며 "창의행정과 관련해 성과를 내는 직원에게는 승진 가점 등 인사상의 보상도 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서울에 6억짜리 아파트 어디 있나요" 실수요자 한숨 커진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