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싸울일 없을 거라 생각했는데"…오은영 결혼지옥에 백종원 등장

머니투데이
  • 마아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13,235
  • 2023.05.30 07:26
  • 글자크기조절
/사진=MBC '오은영 리포트 - 결혼 지옥' 방송화면
/사진=MBC '오은영 리포트 - 결혼 지옥' 방송화면
'결혼지옥' 소유진의 남편 백종원이 깜짝 사연을 보냈다.

지난 2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오은영 리포트 - 결혼 지옥'에서는 방영 1주년을 맞아 가정의 달 특집 공개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참석한 부부들의 성향을 파악해 보는 밸런스 게임이 진행됐다. '극도로 둔한 배우자 vs 극도로 예민한 배우자' 질문이 나오자 소유진은 "지금 예민한 배우자와 살고 있어서 둔한 배우자와 살아보고 싶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마지막 코너에 들어가기 앞서 한 남편의 서프라이즈 사연이 공개됐다. 남편은 "결혼한 지 10년 차 된 부부다. 아이들이 세 명이나 있기 때문에 아이들을 키우다 보면 아무래도 의견 차이나 소통이 안될 때도 있다"라며 "스파크가 일어날 일들이 적지 않았다. 나이 차이하고는 상관없더라. 저는 나이 차이가 많이 나니까 절대 싸울 일이 없을 거라고 생각했는데"라고 말했다.

이어 남편은 "제가 원래 잔소리 많이 하는 사람이 아니다. 하지만 냉장고나 이런 거에 대해서는 잔소리를 하게 된다"라고 부부관계에 대한 고민을 털어놨다.

사연을 들은 소유진은 "이 사연, 우리 남편이 인터뷰했나?"라며 의심했고, 실제로 백종원이 화면에 등장하자 깜짝 놀라며 웃음을 터트렸다.

백종원은 "오 박사님의 코칭은 바로 와 닿는다. 저희 아내도 달라졌다"라고 말했다.

이어 백종원은 "아내가 이런 프로그램을 같이 진행한 것에 대해 정말 감사하게 생각한다. 아내가 솔루션을 직접 보고 들으며 매일 업그레이드 중이다. 부부가 같이 보면 정말 좋은 프로그램이다"라고 프로그램을 극찬하며 "우리 아내 많이 예뻐해달라"라고 덧붙이며 사랑꾼 면모를 보이기도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인이야 코스피야…하반기 비트코인, 박스권 벗어날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