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경북 청송군 삼자현터널 개통…관광산업 '탄력'

머니투데이
  • 청송(경북)=심용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5.30 16:04
  • 글자크기조절

물류비용 절감, 지역개발 촉진도 기대

삼자현터널./사진제공=청송군
삼자현터널./사진제공=청송군
경북 청송군은 주민 숙원사업인 '삼자현터널'이 6년간 공사를 마치고 31일부터 임시개통(규정속도 30km/h)해 다음달 7일 정식 개통(규정속도 60km/h)한다고 30일 밝혔다.

삼자현터널 건설은 국도31호선 현동면 도평리-부남면 대전리를 잇는 도로에 총사업비 493억 5400만원(국비)을 투입, 도로개설 (L=4.7km, 2차로), 구간 내 터널 2개소(삼자현1터널 L=874m, 삼자현2터널 L=319m), 교량 1개소(삼자현교 L=80m), 교차로 2개소(평면1, 회전1)를 설치한 사업이다.

군은 이번 터널 개통으로 지역 개발촉진과 교통 환경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삼자현터널이 개통됨에 따라 물류비용 절감은 물론 지역 관광산업에도 탄력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로나 이어 암 정복 도전…'mRNA 산업화' 이끈 두 과학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