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공급망 세일즈 외교" 박진, 카자흐·우즈벡 순방차 출국

머니투데이
  • 김지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5.30 21:48
  • 글자크기조절

[the300]

박진 외교부 장관이 카자흐스탄 및 우즈베키스탄 방문을 위해 30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하고 있다. /사진제공=외교부
박진 외교부 장관이 카자흐스탄 및 우즈베키스탄 방문을 위해 30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하고 있다. /사진제공=외교부
박진 외교부 장관이 30일 카자흐스탄 및 우즈베키스탄 방문을 위해 출국하면서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첫 고위급 중앙아시아 순방에 나섰다.

박 장관의 이번 순방 일정은 30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예정돼 있다. 우리 외교장관으로서는 5년 만의 카자흐스탄·우즈베키스탄 방문이다.

박 장관은 카자흐스탄을 방문해 무라트 누르틀례우 부총리 겸 외교장관, 알마사담 삿칼리예프 에너지부 장관과의 회담을 각각 가진 뒤 카심-조마르트 토카예프 대통령을 예방한다.

이어 우즈베키스탄으로 이동해 샤브카트 미르지요예프 대통령을 예방하고 바흐티요르 사이도프 외교장관과 회담한다.

외교부는 "박 장관은 외교부 1호 영업사원으로서 이번 방문 기간 중 첫 공식 일정으로 동포·기업인 대표들과 간담회를 개최해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우리 기업 수출·수주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카자흐스탄 에너지부 장관과의 회담을 통해 원전 등 분야에서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우즈베키스탄 외교부 장관과의 회담에서는 공급망 협력 강화 방안 등을 논의하는 등 차세대 신흥시장인 카자흐스탄 및 우즈베키스탄에서 세일즈 외교를 전개할 예정"이라고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2시간에 빼앗긴 일, 근로자가 더 달라고 아우성"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