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주상욱♥' 차예련 "딸 영어유치원 다녀…엄마들 질투? 전혀"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7,620
  • 2023.05.31 16:30
  • 글자크기조절
배우 차예련 /사진=ENA 드라마 '행복배틀'
배우 차예련 /사진=ENA 드라마 '행복배틀'
배우 차예련이 딸이 재학 중인 영어유치원에 대해 언급했다.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서울에서 ENA 새 수목드라마 '행복배틀'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김윤철 감독을 비롯해 배우 이엘, 진서연, 차예련, 박효주, 우정원이 참석했다.

31일 오후 9시 첫 방송되는 '행복배틀'은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서 행복을 겨루던 엄마들 중 한 명이 의문투성이인 채 사망한 뒤 비밀을 감추려는 이와 밝히려는 이의 갈등을 그린 스릴러 드라마다.

차예련은 남편의 사랑을 SNS에 과시하는 인플루언서 김나영 역을 맡았다.

이날 차예련은 자신이 맡은 김나영 역에 대해 "엄마들 사이에서 예민하고 까칠한 모습을 보이는 인물"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극중 설정처럼 자신의 아이도 영어유치원에 다닌다고 밝혔다. 다만 "우리 드라마에 엄마들의 질투가 나오는데, 실제로는 그렇지 않다"며 "딸 친구 어머니들이 너무 좋으셔서 함께 육아를 돕는다. 질투나 이런 것들은 없다"고 말했다.

그런가 하면 차예련은 남편인 배우 주상욱의 가족 배경도 언급했다.

진행을 맡은 박지윤이 "제가 차예련 남편인 주상욱의 누나들과 건너건너 인연이 있는데, 다들 명문대학교를 나오신 걸로 안다"고 묻자 차예련은 "남편의 가족들이 다들 공부를 잘하셔서 명문대를 나오셨다"고 답했다.

한편, 차예련은 2017년 주상욱과 결혼해 슬하에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尹대통령, 새 장관 6명 중 '여성 3명'…"이런적 처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