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꺄악" 비명에 나가보니…'빵집 출몰' 흑곰, 컵케이크 60개 폭식[영상]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5.31 22:47
  • 글자크기조절
/사진=인스타그램 'tastebyspellbound'
/사진=인스타그램 'tastebyspellbound'
미국의 한 빵집에 흑곰 한 마리가 들어와 컵케이크 60개를 순식간에 먹어 치웠다.

30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WP) 등에 따르면 지난 24일 코네티컷주 에이번에 있는 빵집에 흑곰 한 마리가 들어왔다.

흑곰은 빵집 직원들이 배달을 위해 컵케이크를 차에 싣는 동안 차고를 통해 들어간 것으로 파악됐다.

공개된 폐쇄회로(CC)TV 영상에는 흑곰을 발견하고 놀란 직원들이 뒤로 물러나자, 흑곰이 차고 안으로 들어가더니 컵케이크가 담긴 상자를 붙잡고 밖으로 질질 끌고 나오는 모습이 담겼다.

이후 흑곰은 상자를 열고 코를 박더니 컵케이크를 허겁지겁 먹기 시작했다.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다.

흑곰은 다른 직원이 차를 타고 차고 앞을 지나다니며 겁을 준 뒤에야 컵케이크를 포기하고 물러났다.
/사진=인스타그램 'tastebyspellbound'
/사진=인스타그램 'tastebyspellbound'
당시 빵집 안에 있었다는 사장은 "밖에서 갑자기 비명과 함께 '차고에 곰이 있다'고 외치는 소리가 들렸다"며 "곰이 컵케이크 60개와 코코넛 케이크 여러 개를 먹어 치웠다"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가 곰을 무서워하는 것보다 곰이 우리를 더 무서워하는 것 같다"며 "지금은 우리는 모두 이 사건을 떠올리면서 웃는다. 곰이 귀엽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후 빵집은 곰 모양 쿠키를 얹은 컵케이크를 선보여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코네티컷주에는 1200마리에 달하는 흑곰이 서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사람들이 사는 주택가에 종종 나타나는 경우가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코네티컷주 환경보호부 대변인은 "포획한 흑곰이 다시 나타나지 않도록 큰 소리를 내는 등 불편한 기억을 심었다"며 "안전하게 야생으로 되돌려보냈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인이야 코스피야…하반기 비트코인, 박스권 벗어날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